병협 "반(反) 민생법안 간호법 반대"
병협 "반(反) 민생법안 간호법 반대"
  • 김미경 기자 95923kim@doctorsnews.co.kr
  • 승인 2022.11.11 17:02
  • 댓글 3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종윤 병협 본부장 “국민건강과 환자안전 해치는 간호법 철회해야”
ⓒ의협신문
김종윤 대한병원협회 기획정책본부장이 11월 11일 국회 앞에서 간호법 반대 1인 시위에 나섰다. ⓒ의협신문

보건복지의료연대는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 계류 중인 간호법을 저지하기 위해 국회 앞 릴레이 1인시위를 지속해오고 있다. 11월 11일 오전에는 김종윤 대한병원협회 기획정책본부장이 시위에 나서 ‘간호법 절대 반대’를 외쳤다.

이날 김종윤 본부장은 “보건의료 현장에서 여러 직역 간 유기적인 협조체계를 저해할 수 있는 간호법은 간호사만을 위한 법안으로, 국민건강과 환자안전이라는 측면에서 민생법안이라고 할 수 없다”고 비판했다.

이어 “간호사의 처우는 간호법 제정이 아닌 보건의료인력지원법을 통해, 변화하는 환경에 맞춘 인력수급 대책과 더불어 모든 보건의료인력을 위한 방안이 마련되고 추진돼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면서 “이런 종합적인 대책 없이 추진되는 간호법은 반드시 철회돼야 한다”고 촉구했다.

한편, 보건복지의료연대 소속 단체들은 순번을 정해 국회 앞 1인시위를 이어 나가고 있다. 보건복지의료연대는 간호법 제정 반대에 동참 의사를 표명해오는 타 단체와 공동행동을 보다 강화해나갈 계획이다.

관련기사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