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협, 전공의 금융 권익 증진 위해 모우다와 맞손
대전협, 전공의 금융 권익 증진 위해 모우다와 맞손
  • 박승민 기자 smpark0602@gmail.com
  • 승인 2022.11.02 16:29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공의 금융 상품 개발·전공의 우대 등 협력
강민구 회장 "금융 서비스 편리하게 제공받길 기대"
ⓒ의협신문
ⓒ의협신문

대한전공의협의회가 지난 10월 29일 서울특별시의사회관에서 의료 금융 스타트업 모우다와 전공의 금융 권익 증진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젊은 의사의 금융 지식 향상을 위한 콘텐츠 개발과 공동 홍보 ▲전공의의 금융 생애 주기에 적합한 상품 개발을 위한 공동 의견 수렴 ▲모우다 금융상품 이용 시 대전협 회원 우대 등을 주요 골자로 한다.

모우다 관계자는 "은행 등 기존 금융기관뿐 아니라 젊은 금융 스타트업과의 협업에 열려있고 아이디어가 많은 젊은 의사들과 발맞춰 가며, 전공의에게 최적화된 핀셋 의료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고 의사의 생애 주기에 따른 금융 서비스를 지속해서 개발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강민구 대전협 회장은 "전공의들의 근무 환경 개선과 권익 증진을 목표로 다양한 대외 활동 및 협력 활동을 대전협이 기획하고 있다"며 "전공의들이 필요한 금융 서비스를 편리하게 제공받고 환자에게 더욱 집중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모우다와의 업무 협약을 기대했다.

한편, 2016년 설립된 모우다는 의사 대상 금융 서비스에 특화된 의료 금융 스타트업으로, 지난 10월 말 기준 자금이 필요한 의사와 일반 투자자 간 약 706억원을 연결했다. 전공의나 공중보건의 등 젊은 의사 대상 연계대출 상품에 투자하는 청년닥터론과 동네 개원의원 대상 연계대출 상품에 투자하는 우리동네주치의 등이 대표 상품이다.

대전협은 지난 6월부터 모우다 뿐만 아니라 메디스태프, 닥터프레소 등 의료 관련 스타트업과 연이어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등 활발한 대외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