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니 브래드
허니 브래드
  • 송명숙 원장(아이편한 소아청소년과) admin@doctorsnews.co.kr
  • 승인 2022.10.08 06:00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니 브래드

붉은 카펫에 깔린
마이크의 축가로 설레는 건


눈빛으로 부르는
수줍은 부케가 들고 있는 건


붉은 장미의 고백인 양
프로포즈로 무릎 꿇는 건


누군가의 심장에 담아두는
30년을 비워낸 아빠를 보는 건

달콤한 허니 밑을 받히는
아빠의 눈물을 보는 건


너를 보내지 않고
비울 뿐인 오후를 보는 건


한발 두발 발걸음마저 기쁨인
허니 브래드에 내린 눈인 건

송명숙
송명숙 원장(아이편한소아청소년과의원)

 

 

 

 

 

 

 

 

 

▶ 아이편한소아청소년과의원장/ 2019<시와세계>등단/시집 <투명한 진료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