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방에서
변방에서
  • 최예환 원장(경북·봉화제일의원) admin@doctorsnews.co.kr
  • 승인 2022.10.01 06:00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변방에서

얼룩진 고독에도 향기가 배어있어

남겨진 여백으로 뿌리 뻗는 깊은 한숨

쓰린 속 얼굴을 묻고 어둠에 내맡긴다

꿈에 본 풍경 하나 힌 구름에 앉혀두면

울고 웃던 방랑은 바람으로 보푼 기억

메마른 벽 한 모서리 허공으로 부서진다

밤바다로 찾아오는 적막을 끌어안고

무디어진 더듬이 서거서거 날을 갈아

불면도 사랑이어서 그 속으로 길은 낸다

최예환
최예환

 

 

 

 

 

 

 

 

 

▶경북 봉화제일의원장/<월간문학> 등단(2018) <좋은시조> 신인상 등단/한국시조시인협회 회원/시조집 <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