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나이티드문화재단, '안익태 탄생 116주년 음악회' 개최
유나이티드문화재단, '안익태 탄생 116주년 음악회' 개최
  • 최승원 기자 choisw@kma.org
  • 승인 2022.09.26 18:03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악가 안익태 조명 통해 희망의 메시지 전달
음악회에 참여한 각국 대사관 관계자가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재단법인 유나이티드문화재단이 안익태 탄생 116주년을 맞아 9월 25일 서울 서초구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음악회를 개최했다. 한국유나이티드제약 임직원과 각국 대사관 관계자 등 약 1700명이 공연을 관람했다.

'위대한 대한민국(Great Korea)'을 주제로 격동의 대한민국 근현대사 속에서 국민을 하나로 묶었던 안익태의 곡을 통해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같이 이겨내자는 메시지를 전달했다.
 
유나이티드 필하모닉오케스트라와 플루티스트 이예린, 바이올리니스트 김현지, 바리톤 강형규와 박정민, 위너오페라합창단이 공연에 참여했다.

주세페 베르디의 '오페라 아이다 개선행진곡'과 조아키노 로시니의 '오페라 세빌리아 이발사' 등 오페라 공연뿐만 아니라 장 시벨리우스의 바이올린 협주곡 3악장, 조아키노 로시니와 주세페 베르디의 '피콜로를 위한 환상곡' 등이 연주됐다. 조두남의 '선구자'를 비롯해 안익태 탄생 116주년을 기념해 안익태의 '한국환상곡'으로 공연의 휘날레를 장식했다.

강덕영 유나이티드문화재단 이사장(한국유나이티드제약 대표)은 "안익태 탄생 116주년을 맞아 열린 이번 기념 음악회가 다시 한 번 국민을 하나로 이어주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안익태기념재단을 비롯해 국민일보, CTS기독교TV, C채널방송, 극동방송 등이 후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