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로복지공단 대전병원, 건강취약계층 마스크 1만장 기부 
근로복지공단 대전병원, 건강취약계층 마스크 1만장 기부 
  • 송성철 기자 medicalnews@hanmail.net
  • 승인 2022.08.25 12:36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근로복지공단 대전병원 임직원들이 마스크 구입이 어려운 장애인·다문화가정·이주 외국인 등 건강 취약계층을 위해 마스크 1만장을 기부했다. ⓒ의협신문
근로복지공단 대전병원 임직원들이 마스크 구입이 어려운 장애인·다문화가정·이주 외국인 등 건강 취약계층을 위해 마스크 1만장을 기부했다. ⓒ의협신문

근로복지공단 대전병원은 8월 24일 코로나19 재확산 상황에서 마스크 구입이 어려운 장애인·다문화가정·이주 외국인 등 건강 취약계층을 위해 마스크 1만장을 지역 사회복지기관에 기부했다. 
  
마스크는 대전광역시노숙인종합지원센터·대전이주외국인종합복지관·중리종합사회복지관 등 대전지역 내 건강취약계층을 위해 활동하는 10개 사회복지기관에 배분했다.  

이용만 근로복지공단 대전병원장은 "코로나19를  슬기롭게 이겨낸 우리의 이웃들이 이번 재확산에도 더욱 건강하고 안전한 일상을 보내기를 희망하는 직원들의 마음을 모아 마스크를 기부했다"면서 "돌봄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희망을 줄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대전병원 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대전병원은 가정폭력 피해 여성을 위한 종합건강검진 '소중한 당신', 국·내외 취약계층을 지원하는 'YOU옷캔 기부 캠페인', 홀몸어르신 안전보행을 돕는 '多가치 둥글게차 지원', 생명존중 사랑의 헌혈 캠페인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근로복지공단 산하병원이 표방하고 있는 친환경·사회적 책임·지배구조 개선 등 ESG 경영을 실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