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향대천안병원, 국가지식정보 구축사업 보급기관 선정
순천향대천안병원, 국가지식정보 구축사업 보급기관 선정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22.06.15 17:44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연구기관 생산 학술정보 체계적 수집·보존·공유 플랫폼
체계적·안정적 의학도서관 운영 결과 반영…"중부권 유일"
순천향대천안병원 의학도서관이 최근 국립중앙도서관이 주관하는 '<span class='searchWord'>OAK</span> 리포지터리' 보급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순천향대천안병원 의학도서관 홈페이지. 
순천향대천안병원 의학도서관이 최근 국립중앙도서관이 주관하는 'OAK 리포지터리' 보급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순천향대천안병원 의학도서관 홈페이지.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 의학도서관이 최근 국립중앙도서관이 주관하는 'OAK 리포지터리 사업' 보급기관으로 선정됐다. 

OAK(Open Access Korea) 리포지터리는 대학·연구기관 등에서 생산한 학술정보를 체계적으로 수집·보존·공유하는 온라인 플랫폼이다. 

순천향대천안병원은 의학 분야에서 계명대·아주대·연세대·부산대병원에 이어 다섯 번째, 중부권에서는 유일하게 리포지터리를 구축하게 됐다. 

병원은 앞으로 올해 12월까지 시스템 설치 및 시범운영, 담당자 운영 교육 등을 거쳐 2023년 1월에 정식으로 오픈할 예정이다. 

리포지터리가 구축되면 병원의 연구성과물을 전 세계 이용자들과 공유함으로써 ▲연구성과 정보이용 및 인용률 증가 ▲SNS 노출을 통한 성과홍보 ▲연구결과물 보존 ▲연구성과 제출 시 DOI(The Digital Object Identifier) 자동발급 등의 효과를 거두게 된다. 

박상흠 병원장은 "이번 사업 선정은 지금까지 안정적이고 체계적으로 의학도서관을 운영해 온 결과가 반영된 것"이라며 "환자들에게 도움이 되는 수준 높은 연구성과들이 공유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