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 '의료데이터 중심병원 지원사업' 선정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 '의료데이터 중심병원 지원사업' 선정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21.05.31 14:37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료기관·제약사·ICT 기업 참여 산·학·연·병 협력체계 구축
총 사업비 22억 투입…차세대 헬스케어 산업 저변 확대 기대

연세대학교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이 보건복지부가 주관하는 '의료데이터 중심병원 지원사업' 참여기관으로 선정돼 5월 27일 현판식을 진행했다.

의료데이터 중심병원 지원사업은 임상 빅데이터 활용 및 공동연구 활성화를 위해 의료기관·제약사·ICT 기업 등 산·학·연·병 협력체계를 구축·지원하기 위한 사업이다.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은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신촌)·강남세브란스병원·용인세브란스병원·아주대의료원 등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올해 12월 15일까지 이 사업을 공동으로 수행한다.

해당 컨소시엄은 ▲데이터 인프라 구축 및 시스템 고도화(데이터 활용 환경) ▲신규 데이터 활용 및 개방·활용(활용 연구 지원) ▲CDW기반 CDM플랫폼 구축(데이터 활용 기반) ▲데이터 전담인력 및 관련 위원회 구축(데이터 거버넌스) 등 총 8개 분야에 대한 과제를 추진한다.

연세대학교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이 보건복지부가 주관하는 '의료데이터 중심병원 지원사업' 참여기관으로 선정돼 5월 27일 현판식을 진행했다.
연세대학교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이 보건복지부가 주관하는 '의료데이터 중심병원 지원사업' 참여기관으로 선정돼 5월 27일 현판식을 진행했다.

총 사업비 22억이 투입되는 이번 사업을 통해 의료 시스템 운영 효율성 증대, 차세대 헬스케어 산업 저변 확대 등 긍정적 효과 창출이 기대되고 있다.

백순구 의료원장 겸 병원장은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은 지금까지 빅데이터 분야의 다양한 연구·개발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했다"며 "이런 경험과 역량을 바탕으로 데이터 기반 의료 시스템 수준이 한 단계 더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이번 사업을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은 지난해 9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관하는 '라이프로그 빅데이터 플랫폼 및 센터 구축 사업(약 180억 규모)' 총괄 주관기관으로 선정돼 동 사업을 추진하는 등 디지털헬스 빅데이터 분야에서 활발한 연구·개발 활동을 수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