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을 위한 바른 소리, 의료를 위한 곧은 소리
updated. 2024-05-28 19:05 (화)
"의협 회비 아깝지 않도록 하겠습니다"

"의협 회비 아깝지 않도록 하겠습니다"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21.05.11 13:58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협 회비 납부율 제고 방안 부심…"회원 만족도 제고"
의료 현안 관련 회원 고충·민원 즉시 처리 최우선 약속
체감할 수 있는 차별화된 혜택·서비스 제공 납부 유도

"회원의 마음을 얻어라."

대한의사협회가 회비 납부율을 높이기 위한 방안 마련에 부심하고 있다. 갈수록 어려워지는 의료 현실 속 '회비가 아깝지 않도록' 하겠다는 다짐이다. 

민원·고충 해결이 화두다. 

지난 4월 열린 제73차 정기 대의원 총회에서도 의협 차원의 회원고충해결센터 운영을 제안했고, 이필수 의협 회장도 선거과정에서 "회원고충처리 즉시대응팀을 신설해 문제 해결에 최우선적으로 나설 것"이라고 약속했다.

당시 이필수 의협 회장은 "회원들이 현지실사·세무조사·진료실 폭력 등 각종 문제로 불안에 떨며 고통 속에 살아가고 있다"며 "의협 내 회원고충처리 즉시 대응팀을 만들어 문제해결에 최우선적으로 나서겠다. 담당 이사직을 신설하고 보건복지부·국민건강보험공단·건강보험심사평가원으로부터의 각종 실사·세무조사와 언론 피해 등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의협 제41대 집행부의 회비 납부율 제고 방안은 포지티브 전략. 회원들이 체감할 수 있는 실질적인 혜택과 서비스를 제공, 자발적으로 회비 납부에 대한 인식을 높이겠다는 것이다.  

먼저 현지조사·현지확인 대상 회원 보호와 지원을 강화키로 했다. 합리적 행정처분 기준 마련과 청구경향 시정을 지원하고, 직접 해당 기관을 방문해 대응책을 제시하면서 올바른 청구방법과 기준을 안내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실제 다빈도 민원 사례 반영 대응 메뉴얼 책자 배포 ▲전문적·지속적 법률자문 협조체계 마련 피해 최소화 ▲효율적인 시·도 협조체계 운영을 위한 반기별 16개 시·도 청구컨설팅 설명회 개최 ▲개원 회원 대상 청구컨설팅 방문 지원 ▲관련 제도 개선을 위한 유관기관 업무협의 및 협의체 운영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의료제도 및 정책에 관해 회원의 의견을 수렴하는 창구도 마련한다. 회원의 뜻을 정책에 반영하고, 법·제도 관련 각종 민원에 신속 대응해 만족도를 높여나갈 계획이다. 현재 운영중인 회원전용 콜센터(☎ 1566-2844)를 비롯해 카카오 옐로아이디 등 접속 창구도 넓힐 예정이다.

이와 함께 회비 납부 회원에게 ▲임원·대의원 피선거권·선거권, 위원회 위촉 및 포상 자격 ▲정부 위원회 및 포상 등 추천 자격 ▲의협 홈페이지 '상담실' 통한 법률·노무·세무 안내 ▲연수교육 등록비 감면 ▲'KMA교육센터' 사이버 연수교육 ▲대한의사협회지·의협신문 등 간행물 제공 ▲금융 대출 등 다양한 복지 서비스 ▲온라인 의사면허신고 ▲개인정보 보호 온라인 자율점검 서비스 등의 혜택을 제공키로 했다 

의협은 재무구조 개선을 위해 수익사업 다각화도 모색한다. 재정상 회비 의존도 비율을 낮추고 전반적 수익 건전화를 도모할 계획이다. 금융·노무·세무 등 기존 상품을 비롯 회원 권익을 신장할 수 있는 합리적 사업아이템의 지속적인 발굴에 나선다.

의협은 수익 모델 다각화를 통해 궁극적으로 회원 복지 증진사업을 확대하고 의료기관 경영 여건 개선 및 편의 증대를 기대하고 있다. 

의료 현안 대응을 위한 각종 연구사업도 진행한다.

의료기관 운영 상 걸림돌이 되고 있는 법·제도 상 규제 등에 대한 정책적 근거를 마련하기 위한 시도다. 주요 주제들은 △건강보험제도 개선 △보건의료 관련 법령 개선 방향 △한방 관련 정책 대응 △자율규제권 확보 △커뮤니티케어 대응 △의사 근무환경 개선 △한국 의사 번아웃 현황 및 경험 등이다. 

올해 의협 회비는 가 회원(개원의사/39만원)·나 회원(봉직의사/31만 1000원)·다 회원(전공의/휴직회원/소령급이상 군의관·18만 5000원)·라 회원(공중보건의사/대위급이하 군의관·15만 6000원) 등이며, 입회비는 10만원이다.

회비 세부내역을 살펴보면 가 회원은 회비(23만원)·회관신축기금(5만원)·연구소특별회비(5만원)·투쟁회비(3만원)·종합학술대회 분담금(1만원)·한방대책특별회비(1만원)·의협신문구독료(1만원) 등이며, 나 회원은 회비(16만 6000원)·회관신축기금(5만원)·연구소특별회비(3만 5000원)·투쟁회비(3만원)·종합학술대회 분담금(1만원)·한방대책특별회비(1만원)·의협신문구독료(1만원) 등으로 편성했다. 

다 회원은 회비(9만 5000원)·회관신축기금(3만원)·연구소특별회비(2만원)·투쟁회비(2만원)·종합학술대회 분담금(1만원)·한방대책특별회비(1만원) 등이며, 라 회원은 회비(7만 1000원)·회관신축기금(3만원)·연구소특별회비(1만 5000원)·투쟁회비(2만원)·종합학술대회 분담금(1만원)·한방대책특별회비(1만원) 등이다.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