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개발 코로나백신 '유코백-19', 1·2상 임상계획 승인
국내개발 코로나백신 '유코백-19', 1·2상 임상계획 승인
  • 이승우 기자 potato73@doctorsnews.co.kr
  • 승인 2021.01.21 12:18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현재 백신·치료제 22개 제품 국내 임상시험 진행
ⓒ의협신문
ⓒ의협신문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0일 국내 개발 코로나19 백신 '유코백-19'(유바이오로직스) 임상시험계획을 1월 20일 승인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현재 국내에서 코로나19 관련 임상시험계획을 승인 받아 개발을 진행하고 있는 의약품은 백신 7개 제품, 치료제 15개 제품(13개 성분)이다.

ⓒ의협신문
ⓒ의협신문

이번 임상시험은 건강한 성인을 대상으로 '유코백-19'의 안전성 및 면역원성을 평가하기 위한 것으로 1상 진행 후 2상을 순차적으로 진행하게 된다. 면역원성은 바이러스 감염성을 없애거나 낮추는 '중화항체' 증가 비율.

'유코백-19'는 코로나19 바이러스의 '표면항원 단백질'을 유전자 재조합 기술을 이용해 만든 '재조합 백신'이다.

예방원리는 백신의 표면항원 단백질이 면역세포를 자극해 중화항체를 형성함으로써 면역반응을 유도해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침입하면 항체가 코로나19 바이러스를 제거하는 것이다. '유코백-19'는 리포좀을 면역증강제로 사용한 백신으로 표면항원 단백질이 리포좀의 표면에 표출되어 면역반응을 유도한다. 리포좀은 지질로 만든 구형이나 타원형 구조체이며, 면역증강제는 백신의 면역반응과 그에 따른 임상적 유효성을 증진시키기 위한 성분이다.

해외에서도 미국 노바백스 사(3상) 등이 유전자재조합 기술을 이용한 코로나19 백신의 임상시험을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