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의사 예의 있던가요" 환자평가, 전체 종합병원으로 확대
"그 의사 예의 있던가요" 환자평가, 전체 종합병원으로 확대
  • 고신정 기자 ksj8855@doctorsnews.co.kr
  • 승인 2021.01.18 17:00
  • 댓글 19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평원, 2021년 요양급여 적정성 평가 계획 공개...'환자안전' 방점
치매 첫 적정성 평가 실시...요양병원 평가, 향정약 투약 안전지표 신설
그래픽/윤세호기자 seho3@kma.orgⓒ의협신문
그래픽/윤세호기자 seho3@kma.orgⓒ의협신문

문) 담당 의사는 귀하를 존중하고 예의를 갖추어 대하였습니까?
① 전혀 그렇지 않았다 ②그렇지 않았다 ③그랬다 ④항상 그랬다

문) 담당 의사는 귀하의 이야기를 주의 깊게 들어 주었습니까?
① 전혀 그렇지 않았다 ②그렇지 않았다 ③그랬다 ④항상 그랬다

객관성 논란에도 불구, 정부가 환자경험평가 대상을 300병상 이하 전체 종합병원으로 확대해 실시키로 했다.

당초 500병상 이상 종합병원에서 300병상 이상 종합병원, 다시 전체 종합병원으로 매 평가마다 그 범위가 넓어지는 터라 향후 병원 및 의원급으로의 확대 가능성에도 관심이 쏠린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18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21년 요양급여 적정성 평가 계획'을 공개했다.

심평원을 올해 적정성 평가 방향으로 '환자안전과 삶의 질'에 방점을 뒀다. 환자안전과 삶의 질에 미치는 영향이 큰 분야를 중심으로 평가대상을 확대하는 한편, 기존 평가의 모형과 기준을 바꿔나가는 계획이다.

구체적으로는 환자경험평가 대상기관을 종합병원 전체로 넓히기로 했다. 2017년 초회 평가에서는 500병상 이상 종합병원, 2019년 2차 평가에서는 300병상 이상 종합병원을 그 대상으로 삼던 것을, 300병상 이하 종합병원까지 확대한 것이다.

환자경험이 의료서비스 개선에 반영될 수 있도록 환자 중심성 평가 중장기 이행안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심평원이 지난해 발주한 '환자중심성 평가의 중장기적 발전방안' 연구가 그 토대가 될 전망인데, 당시 심평원은 300병상 이상 종합병원/입원에 한정된 평가를 전체 종합병원·병원·의원/ 만성기 입원·외래 영역까지 단계적으로 확대하는 방안 등을 연구 주제로 제안한 바 있다.

ⓒ의협신문
건강보험심사평가원, 환자중심성 평가의 중장기적 발전방안 연구 제안서 중

신규 평가 도입 및 기존 평가지표 개선도 예고되고 있다. 

올해 상반기 치매 진단 및 치료·관리에 관한 첫 평가가 실시된다. 신규 치매 외래환자의 진단 향상 등이 평가지표가 된다. 

아울러 ▲신경차단술 ▲영상검사 ▲류마티스관절염 ▲입원일수 등 4개 항목에 대해 예비평가를 실시, 본 평가 도입 타당성을 검증한다. 

기존 평가 가운데서는 요양병원 평가에 향정신의약품 투약 안전지표가 신설되고, 관상동맥우회술 평가에서 수술 후 입원일수 지표가 본 지표로 전환된다. 

결핵 적정성 평가의 경우 신속감수성검사 실시율 지표가 도입되고, 마취 평가는 마취시간과 인력기준 등을 개선해 적용키로 했다.

ⓒ의협신문
2021년 요양급여 적정성 평가 추진 항목(건강보험심사평가원)
주1) 향후 평가방향 협의 중
주2) 18개 수술(대장수술, 담낭수술, 고관절치환술, 슬관절치환술, 개두술, 자궁적출술, 제왕절개술, 전립선절제술, 유방수술, 척추수술, 견부수술, 후두수술, 허니아수술, 폐절제술, 골절수술, 혈관수술, 인공심박동기삽입술, 충수절제술)
주3) 인력·예산 등 평가 수행 여건 고려하여 순차적으로 수행예정으로 정책적 우선순위에 따라 항목 변경 가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9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생각이 뻔하누 2021-01-29 15:26:44
남 배려하고 친절하게 하는데는 에너지 쓰기 싫고 지 ㅈ대로 대충 편하게 진료하고 넘기고 싶고 돈은 많이 벌고 싶고 ㅋㅋㅋ

실명제하라는 거 보니까 보복 심리로 일부러 개같이 진료하려는 심리가 뻔히 보이네

산부인과 2021-01-24 16:19:38
실명으로 상호 평가 하도록 힘써주세요....요새 악의적인 환자들이 얼마나 많은데요. 아무리 친절하게 대해줘도 최악이었다고 평가하는 환자들 많습니다.

W 2021-01-22 08:53:25
맞습니다. 환자도 평가해야하고, 서로 실명으로 평가해야 합니다. 네이버 리뷰도 병의원은 평가를 하지 못하게 하거나, 평가도 실명으로 하도록 해야 합니다. 일방적으로 예의없고 막무가내인 환자들에게 병의원과 의사는 익명성하에 불합리하게 평가받고 있습니다.

전문의 2021-01-20 17:39:17
왜 진료 행위를 자꾸 식당 서비스처럼 서비스 관리를 하려고 하죠? 그럼 진상 환자들에 대한 폭력, 폭행, 무례함도 양방성으로 같이 평가해야 되지 않나요? 악의적인 의도를 가진 환자들도 많은데 요새는. 의료를 정치적으로 너무 이용을 하네요 우리 나라는. 우리 나라에서 정말 의사 하기가 싫네요.

ㄱ대지들 2021-01-20 08:53:16
나라 전체가 수준이 떨어져가니 별일이 다 생기네.. 진짜 무슨 병원을 맛집정도로 아나 ?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