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원제약-보령제약, 카나브 패밀리 함께 판다
대원제약-보령제약, 카나브 패밀리 함께 판다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20.12.24 11:52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카브'·'투베로' 2종 공동 프로모션 계약 체결
외형 성장·시너지 통해 협업 성공모델 자리매김

대원제약과 보령제약은 고혈압 치료 신약 '카나브 패밀리(아카브·투베로)'의 공동 프로모션 계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23일 대원제약 본사에서 열린 공동 프로모션 계약 체결식에는 대원제약 백승열 부회장·최태홍 사장, 보령제약 안재현·이삼수 대표 등이 참석했다.

이번에 공동으로 판매하게 되는 두 제품은 보령제약의 대표적인 블록버스터 신약 '카나브' 패밀리 중, 기존 고혈압 치료제인 '카나브'에 고지혈증 치료제를 더한 복합제 '아카브정'과 '투베로정'이다.

'투베로'는 카나브 성분 '피마사르탄'과 고지혈증 치료 성분 '로수바스타틴'을 결합해 환자의 복약 편의성을 개선한 제품으로 지난 2016년 출시됐다.

'아카브'는 카나브의 성분 '피마사르탄'에 고지혈증 치료제로 사용되는 '아토르바스타틴'을 결합한 복합제로 올해 출시됐다. 고혈압 환자 다수가 고지혈증을 동반하고 있기 때문에 고혈압 치료제 시장 내에서도 복합제의 비율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대원제약과 보령제약은 고혈압 치료 신약 '카나브 패밀리(아카브·투베로)'의 공동 프로모션 계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최태홍 대원제약 사장(왼쪽)과 안재현 보령제약 사장.
대원제약과 보령제약은 고혈압 치료 신약 '카나브 패밀리(아카브·투베로)'의 공동 프로모션 계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최태홍 대원제약 사장(왼쪽)과 안재현 보령제약 사장.

이번 계약으로 '투베로'의 국내 모든 병의원을 대상으로 한 유통과 영업·마케팅은 대원제약이 맡게 되며, '아카브'의 유통은 대원제약이, 영업·마케팅은 양사가 공동으로 진행한다.

안재현 보령제약 대표는 "카나브 패밀리는 국산 신약의 성공 모델로서 우수한 임상적 가치를 통해 국내외에서 시장성을 인정받고 있다"며, "이번 협력을 통해 국내사간 협업 성공 모델로 자리잡는 것을 넘어 더 많은 환자들의 삶의 질 향상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백승열 대원제약 부회장은 "더 많은 고혈압·고지혈증 환자들이 혁신 신약 카나브 패밀리 제품의 치료 혜택을 볼 수 있도록 차별화된 마케팅 역량과 영업 노하우를 바탕으로 '카나브' 브랜드의 점유율 확대에 힘을 보탤 것"이라며, "국민 건강 증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앞으로 만성질환 영역에서도 지속적으로 제품 포트폴리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의약품조사기관 유비스트(UBIST)에 따르면 올해 3분기까지 국내 고혈압·고지혈증 복합제 시장 규모는 약 1143억원으로 추산된다. '카나브' 패밀리는 올해 11월까지 누적 처방액 943억원을 기록함으로써 올해 1000억대 돌파가 유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