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스토스테론 '췌장 베타세포' 보호 효과
테스토스테론 '췌장 베타세포' 보호 효과
  • 송성철 기자 medicalnews@hanmail.net
  • 승인 2020.12.03 13:22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실험연구 결과, 세포 사멸 약화·인슐린 분비 능력 회복...노화 가속화 보호
부산백병원 내분비대사내과 강선미·박정현 교수팀, 국제학술지 연구결과 발표
강선미·박정현 교수팀(인제대학교 부산백병원 내분비대사내과)은 국제학술지 [The World Journal of MEN's HEALTH] 11월호에 'Testosterone Protects Pancreatic β-cells from Apoptosis and Stress-Induced Accelerated Senescence' 실험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의협신문
강선미·박정현 교수팀(인제대학교 부산백병원 내분비대사내과)은 국제학술지 [The World Journal of MEN's HEALTH] 11월호에 'Testosterone Protects Pancreatic β-cells from Apoptosis and Stress-Induced Accelerated Senescence' 실험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의협신문

테스토스테론에서 생성되는 안드로겐성 스테로이드 호르몬이 인체의 에너지 대사를 조절하는 췌장 베타세포(β-cell)의 사멸을 약화하고, 노화 가속화를 억제한다는 실험연구 결과가 나왔다.

강선미·박정현 교수팀(인제대학교 부산백병원 내분비대사내과)은 '테스토스테론의 세포 사멸 및 스트레스 유발 가속 노화로부터 췌장 베타 세포 보호 효과에 관한 연구' 결과를 SCI급 국제학술지 <The World Journal of MEN's HEALTH> 11월 호에 발표했다. 

인제대 교수팀은 dihydrotestosterone(DHT)이 인슐린 분비 췌장 β-세포를 세포 사멸과 산화 스트레스로 인한 노화 가속화로부터 보호할 수 있는지 알아보기 위해 이번 연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배양된 INS-1 베타세포에 과산화수소(HO)를 주입한 결과, 산화스트레스로 인해 노화 및 사멸 정도가 증가했다고 밝혔다. 

반면, DHT은 HO에 의해 유도된 INS-1 베타세포의 생존력을 유의하게 회복시켰으며, 세포 사멸을 약화시켰다. 아울러 산화 스트레스 하에서 세포 생존에 중추적 역할을 하는 pAkt 및 poly(ADP-ribose) 중합 효소 발현은 물론 phosphos-p38 MAPK 및 p16 발현을 감소시켰다. 세포 노화 과정과 관련된 마커인 Sirt1은 증가시켰다.

인제대 교수팀은 이번 실험연구를 통해 DHT가 산화스트레스로부터 베타세포를 효과적으로 보호하고, 노화 가속화를 현저히 억제한다는 결과를 도출했다.

강선미·박정현 교수는 이번 연구결과에 대해 "테스토스테론 치료가 산화스트레스 조건 하에서 INS-1 췌장 베타 세포의 노화 관련 분자 마커의 세포 사멸과 발현을 감소시킬 수 있음을 보여주고 있다"면서 "췌장 베타 세포에서 테스토스테론 작용에 대한 추가 연구와 심층적 이해는 특히 안드로겐 결핍과 노인 남성에서 당뇨병 관리를 위한 새로운 치료 표적 개발로 이어질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아울러 "향후 항노화 치료에 있어서도 남성호르몬의 의미를 한 번 더 들여다 볼 수 있는 중요한 연구결과"라고 덧붙였다.

교수팀은 이번 실험연구에서 하나의 설치류 베타세포주 만 사용하고, 실험에 사용한 DHT 용량은 일반적인 생리학적 수준이 아니다면서 췌장 베타세포 기능과 생체 내 인슐린 분비에서 테스토스테론의 실제 역할을 결정하기 위한 추가 연구가 필요하다고 연구의 한계점도 짚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