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브란스병원, 장기기증 활성화 서약 캠페인·공연
세브란스병원, 장기기증 활성화 서약 캠페인·공연
  • 이정환 기자 leejh91@doctorsnews.co.kr
  • 승인 2017.11.28 16:35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설운도 씨, 한화 63시티 김광성 대표이사 등 서약에 참여
기증자·수혜자·가족·의료진으로 구성된 생명의 소리 합창단 공연

세브란스병원 장기이식센터(소장 김순일)와 보건복지부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 그리고 사단법인 생명잇기(이사장 김순일)가 공동으로 장기기증 활성화를 위해 '장기기증 서약과 생명나눔 공연'을 펼친다.

29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4시까지 세브란스병원 본관 3층 로비에서는 병원 내원객을 대상으로 '장기기증 서약' 캠페인을 한다.

캠페인에서는 한화 63시티 김광성 대표이사가 장기 기증 운동 활성화를 위해 (사)생명잇기에 후원금을 전달하고, 가수 설운도 씨와 김광성 대표이사 등이 장기 기증에 서약한다.

장기기증 서약 캠페인에 참여하는 일반 시민에게는 욕실용 시계, 핫팩, 휴대용 개인위생용품 등의 선물도 증정한다.

이어 12시 본관 3층 로비에서는 생명나눔 공연이 펼쳐진다.

첫번째 무대는 장기 기증자와 가족, 수혜자, 의료진으로 구성된 '생명의 소리 합창단'이 펼친다. 공연 중에는 2015년 2월에 세브란스병원에서 뇌사 장기기증을 해 7명에게 새 생명을 전한 이응상 씨(남, 당시 26세)의 어머니가 자신이 겪은 장기기증의 사연을 전한다.

두번째 무대는 세브란스병원 장기이식센터 소장인 김순일 교수가, 마지막 무대는 설운도 씨가 공연을 펼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