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대서울병원' 성공적 개원 이끈다"
"'이대서울병원' 성공적 개원 이끈다"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17.08.24 09:32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봉석 이화의료원장·정혜원 이대목동병원장 취임

심봉석 이화여자대학교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과 정혜원 이대목동병원장은 23일 취임식을 갖고 2018년 9월 완공 예정인 이화의료원의 새 병원 '이대서울병원'의 성공적 개원을 위해 전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이날 취임식에는 장명수 이화학당 이사장과 윤후정 이화여자대학교 전 명예총장·김혜숙 이화여자대학교 총장을 비롯 교직원들과 함께 더불어민주당 황희 국회의원·이균용 서울남부지방법원장·김용준 양천소방서장·김병로 강서소방서장·김영기 고용노동부 서울남부지청장·추무진 대한의사협회장·김숙희 서울특별시의사회장 등이 참석해 취임을 축하했다. .

심봉석 이화의료원장 및 정혜원 이대목동병원장 취임식 23일 오후 2시 이대목동병원 대회의실에서 열렸다.
심봉석 의료원장은 취임사를 통해 "이대서울병원의 건립을 차질 없이 마무리하고, 성공적인 개원과 함께 이대목동병원과 상승 효과를 발휘할 수 있는 체제 구축을 위해 이화의료원·이화여자대학교·학교법인 이화학당이 하나되어 철저하게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심 의료원장은 배뇨장애·전립선 질환 및 요로생식기감염 분야 전문가로 레이저 전립선 적출술·비디오 전립선 절제술을 국내 최초로 시술했다. 이대동대문병원 기획실장과 이대동대문병원장을 역임하는 등 임상 능력과 함께 탁월한 경영관리 능력을 인정받아 왔다.

이날 함께 취임한 정혜원 이대목동병원장은 생식내분비질환(다낭성난소증후군·월경장애·월경통·피임 등)·폐경 호르몬 요법과 폐경 후 골다공증 질환 치료 분야 전문가로 인정받고 있으며, 1993년부터 이화의대 산부인과 교수로 재직해 오면서 산부인과 과장과 QPS 센터장을 역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