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을 위한 바른 소리, 의료를 위한 곧은 소리
updated. 2024-05-28 19:05 (화)
코오롱생명과학 '인보사' 영업 '먼디파마'로

코오롱생명과학 '인보사' 영업 '먼디파마'로

  • 최승원 기자 choisw@kma.org
  • 승인 2017.03.30 22:57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포유전자 치료 신약 인보사 6월 허가 예상
이우석 대표 "글로벌 신약으로 키우겠다"

이명세 한국먼디파마 사장(왼쪽)과 이우석 코오롱생명과학 대표이사가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코오롱생명과학은 세포유전자 치료제 '인보사(성분명: 토노젠콘셀)' 국내 영업파트너로 먼디파마와 코오롱제약과 계약했다고 29일 밝혔다. 먼디파마는 종합 병원과 정형외과 중심의 중대형 병원을, 코오롱제약은 개원가에 영업력을 집중할 계획이다.

코오롱생명과학은 올 6월까지 퇴행성 관절염 바이오신약 인보사가 허가될 것으로 기대하고 국내 영업파트너 계약을 체결했다. 이미 인보사는 국내 허가에 앞서 지난해 11월 일본 미쓰비시다나베제약과 5000억원(457억엔)의 수출계약을 맺었다.

이우석 코오롱생명과학 대표는 "글로벌 상위제약사 먼디파마나 미쓰비시다나베제약과 계약을 맺고 순조로운 출시를 진행 중이다"며 "인보사를 국내는 물론 세계적인 글로벌 신약으로 키우겠다"고 밝혔다.

이명세 먼디파마 사장은 "기존 통증 관리 영역의 다양한 포트폴리오와 R&D 능력을 통해 인보사의 국내 마케팅 성공사례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코오롱생명과학은 글로벌 제약사인 먼디파마와의 계약으로 성공적인 국내 마케팅은 물론, 인보사의 글로벌 진출에도 긍정적일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