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을 위한 바른 소리, 의료를 위한 곧은 소리
updated. 2024-06-15 12:45 (토)
제4차 아시아응급의료학술대회 서울서 열린다

제4차 아시아응급의료학술대회 서울서 열린다

  • 이정환 기자 leejh91@doctorsnews.co.kr
  • 승인 2016.08.10 14:12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 24∼26일까지 서울 더케이호텔…1500여명 참석 예정
신상도 조직위원장, "아시아 응급의료 발전 이끌 것"

아시아 최대 규모의 응급의료 학술대회가 한국에서 열린다.

대한응급의료지도의사협의회(회장 이근·가천대 길병원장)는 8월 24∼26일까지 서울 더케이호텔에서 'Pan-Asian Collaboration for Excellence in Pre-Hospital Care(아시아 국제 협력을 통한 병원 전단계 응급의료의 발전)'을 주제로 제4차 아시아 응급의료 학술대회(EMS ASIA 2016)를 개최한다.

이번 학술대회에는 한국과 미국, 일본, 중국 등 26개국의 응급의학 전문의, 간호사, 응급구조사, 학계 및 정부 관계자 등 1500여 명이 참석한다. 아시아 지역 응급의료 학술대회로는 최대 규모며, 한국에서 열리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학술대회에서는 55명의 해외 유명 연자를 초청해 재난, 외상, 감염병, 국제응급의료 등의 최신 지견을 나누며, 100여 편의 새로운 논문도 발표될 예정이다.

또, 병원 전 단계에서 응급처치와 이송을 담당하는 응급구조사를 위한 세션을 별도로 마련했으며, 각국의 구급대원이 심폐소생술을 겨루는 대회도 진행된다.

이번 학술대회의 조직위원장을 맡은 신상도 서울의대 교수(서울대병원 응급의학과)는 "이번 학술대회를 통해 우리나라 응급의료의 우수성을 알리고, 응급의료의 최신지견을 공유해 아시아 응급의료 발전의 새로운 전기를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