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분쟁조정중재원장에 박국수 전 사법연수원장
의료분쟁조정중재원장에 박국수 전 사법연수원장
  • 이승우 기자 potato73@doctorsnews.co.kr
  • 승인 2015.04.09 16:31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지부, 9일자로 임명 발표..."법조·행정·의료 등 다양한 경험 갖춘 인물"

▲ 박국수 신임 한국의료분쟁조정중재원장.
보건복지부가 제2대 한국의료분쟁조정중재원장에 박국수 전 사법연수원장을 임명했다.

보건복지부는 9일 박국수 원장을 임명했다고 밝히고, 박 원장이 법조·행정·의료 등 다양한 분야의 경험을 두루 갖춘 인물"이라고 평했다.

박 원장은 1947년생으로 서울대학교 법과대학을 졸업(제15회 사법시험)하고, 1978년부터 판사를 시작으로 법조계에 몸담은 인물이다.

대법원 재판연구관, 서울남부지방법원장, 특허법원장, 사법연수원장 등 법조계 주요 직위를 역임한 바 있다.

특히, 서울고등법원 재직 시 재판부장으로서 의료사건 전담 재판부를 이끌었으며, 제3기 국가생명윤리심의위원회에서 연명치료 권고 당시 부위원장으로 활동하는 등 의료계 상황에 대해서도 이해가 깊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보건복지부는 "박 신임 원장이 다양한 법조·행정·의료 경험을 바탕으로 환자, 의료인과 소통하고 신뢰받는 의료분쟁 조정·중재 시스템을 정착시킬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중재원장 임명은 관련 법령에 따라 공개모집 후 임원추천위원회가 주관한 서류, 면접심사를 거쳐 보건복지부장관이 임명하는 절차로 진행됐으며, 원장 임기는 3년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