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의사회, 세종시경찰서와 협약...4대악 근절 주력
세종시의사회, 세종시경찰서와 협약...4대악 근절 주력
  • 고수진 기자 sj9270@doctorsnews.co.kr
  • 승인 2013.04.11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특별시의사회가 11일 세종경찰서와 협약을 맺고, 세종시 지역에서 4대 사회악(학교폭력·성폭력·가정폭력·불량식품) 척결에 앞장서기로 했다.

▲ (왼쪽)정찬의 세종시의사회장과 심은석 세종경찰서장이 4대악 근절을 위해 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으로 4대 사회악 피해자의 안전을 확보하고 건강 증진 등 복지향상을 위한 사회 안전망을 구축하는데 상호 협력키로 했다.

협약 사항으로는 ▲4대 사회악 피해자 우선 진료 등 의료서비스 제공 ▲4대 사회악 피해자 의료상담 및 타 병원 연계와 치료비 절감 노력 ▲의료현장에서 4대 사회악 피해시설 인지하면 세종서와 긴밀히 협력 ▲기타 4대 사회악 척결과 피해자 보호 위해 상호 지속적 협력 등이 포함됐다.

정찬의 세종시의사회장은 "이번 협약으로 병원에서 경찰과 협조 체계를 유지하며, 진료실폭력과 진료방해에 적극 대처해 나갈 수 있을 것"이라며 "의사회는 다양한 활동으로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