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수철 서울의대 교수, 홍조근정훈장 받아
조수철 서울의대 교수, 홍조근정훈장 받아
  • 조명덕 기자 mdcho@doctorsnews.co.kr
  • 승인 2013.02.19 13:40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수철 서울의대 교수(서울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가 18일 홍조근정훈장을 받았다.

서울해바라기 여성아동센터(www.help0365.or.kr) 소장을 맡고 있는 조 교수는 성폭력 피해 아동을 위한 응급치료와 조기치료 및 사회복귀 등의 통합치료 체계를 만들어 정부의 '건강하고 공정한 사회' 추진에 기여한 공로로 훈장을 받게 됐다.

군인을 제외한 공무원 및 교원 가운데 직무에 관련해 공적을 세운 사람에게 수여되는 근정훈장은 청조·황조·홍조·녹조·옥조 등 5개 등급으로 나뉘며, 홍조근정훈장은 민간인으로써 받을 수 있는 최고의 상이다.

한편 성폭력 피해 아동과 여성 뿐 아니라 가정폭력 피해 아동·여성 및 성매매 피해 여성을 위해 365일 24시간 가동하는 서울해바라기 여성아동센터는 각 직역 전문가들이 피해 발생 응급 상황에서부터 치료가 끝날 때까지 의료·상담·심리치료·수사·법률 지원 등 통합적인 서비스를 체계적·전문적으로 지원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