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희의전원, 2008년 악몽 떨치고 '5년 인증' 성공
경희의전원, 2008년 악몽 떨치고 '5년 인증' 성공
  • 김영숙 기자 kimys@doctorsnews.co.kr
  • 승인 2011.12.16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학교육평가원, 8일 판정위원회 열어 최종 판정

경희대학교 의학전문대학원이 한국의학교육평가원으로 부터 5년 인증을 획득했다.

경희의전원은 이로써 2008년 3년 인증의 불명예를 벗어나게 됐다.

의학교육평가원은 올 3월17일 의학교육평가·인증 설명회 평가기준 및 자체 평가 연구지침을 발송한데 이어 경희의대의 자체평가 연구 및 보고서 제출받아 서면평가를 진행했으며, 현지·방문 평가까지 9개월여에 걸친 평가를 마무리하고, 지난 8일 판정위원회열어 평가결과를 최종심의해 5년인증 판정을 내렸다.

판정위는 공정성을 위해 현재 정부·시민사회·학부모·학생 및 의료계 대표 12명으로 구성돼 있다.
의평원은 평가대학에 대해 ▲대학운영체계 ▲교육목표 및 교육과정 ▲학생 ▲교수 ▲시설·설비 ▲졸업후 교육 등 6개 영역에서 139개 항목을 평가하고 있다.

의평원은 경희의전원이 5년 인증을 획득했으나 개선이 필요한 일부 영역에 대해서는 개선계획서 및 개선 결과 보고서를 제출해 향후 지속적인 의학교육의 질적 향상을 위해 노력하도록 조치했다고 밝혔다.
한편 경희의전원은 20008년 완전인정에 해당되는 5년인증을 받지 못하고, 3년 인증을 받아 올해 다시 평가를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