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W홀딩스, 200억 규모 '중외학술복지재단' 설립
JW홀딩스, 200억 규모 '중외학술복지재단' 설립
  • 이정환 기자 leejh91@doctorsnews.co.kr
  • 승인 2011.08.29 11:40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W홀딩스는 200억원 규모의 '중외학술복지재단'을 설립하고 나눔 경영 실천을 본격화한다고 25일 밝혔다.

중외학술복지재단은 이종호 JW중외그룹 회장의 사재 등을 포함해 200억원 규모의 재원을 기반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이를 위해 1차적으로 이회장이 JW홀딩스 주식 15만주를 출연했으며 향후 추가 출연을 통해 규모를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중외학술복지재단은 보건의료 분야 학술연구와 소외계층 지원을 위해 설립된 공익법인으로, 이 회장을 비롯해 이관우 전 우리은행 행장, 이성낙 가천대학교 명예총장 등 7명의 이사진으로 구성된다.

이 재단은 △제약 및 의료 관련 학술 연구비 지원 △장애인·노인 등 복지 지원 △장학사업 등 보건의료계 발전과 사회 복지 증진을 위한 다각적 사업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JW중외그룹은 재단 출범과 함께 사회공헌 활동을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JW홀딩스 관계자는 "재단 설립을 통해 지금까지 자회사별로 추진됐던 사회공헌 활동이 보다 체계적으로 진행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보다 많은 사람들이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불우계층에 대한 지원사업을 펼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JW홀딩스는 △홀트 장애인 합창단 '영혼의 소리로' 후원활동 △소외 계층 대상 문화 공연 실시하는 '찾아가는 음악회' △신진 예술가 후원 공모전 '영 아트 어워드' 등 음악, 예술을 활용한 차별화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