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해열시럽제 '베아프로펜' 출시
대웅제약, 해열시럽제 '베아프로펜' 출시
  • 이정환 기자 leejh91@doctorsnews.co.kr
  • 승인 2011.05.06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속한 작용으로 치료 효과 탁월…딸기맛으로 복약 순응도 높여

 
대웅제약이 6일 유·소아용 해열시럽제인 '베아프로펜(성분명:덱시부프로펜)'을 출시했다.

베아프로펜은 감기 등 급성상기도 감염으로 인한 발열 때 체온을 낮추는데 효과가 크다.

이 제품은 대표적인 해열진통 성분인 이부프로펜에서 약효와 관계없는 R형을 제외하고 효과를 발휘하는 덱시부프로펜만 분리했다. 따라서 저용량으로도 신속한 효과를 보이는 장점을 지녔다.

특히 R형은 간독성 및 위장장애 등의 부작용을 나타내기 때문에 이를 분리한 덱시부프로펜은 이부프로펜에 비해 안전하다.

또 덱시부프로펜 특유의 아린 맛을 최소화시킨 대신 유·소아가 가장 좋아하는 딸기맛을 내 복약 순응도도 뛰어나다.

김부민 베아프로펜 PM은 "베아프로펜은 탁월한 효과와 높은 복약 순응도에다 오리지날 대비 약가가 53% 저렴해 제네릭 가운데 가장 저렴한 제품이라 부담없이 처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유아해열제 시장이 100억원대 규모로 연3% 정도 꾸준히 성장하고 있는 가운데 베아프로펜은 일단 15억원 매출 달성을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