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사학술상 첫 시상
강사학술상 첫 시상
  • 김영숙 기자 kimys@kma.org
  • 승인 2000.03.02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동세브란스병원은 강사학술상을 올해 처음 제정, 23일 시상식을 가졌다. 열악한 환경 속에 진료 및 연구활동을 하고 있는 강사들의 자긍심과 연구의욕을 북돋기 위해 제정된 이 학술상의 첫번째 수상의 영예는 최우수상 유혜린(안과), 우수상 남수연(내분비내과)강사가 선정됐다. 이 두사람은 국제학회 및 외국 의학잡지에 여러 편의 논문이 소개되는 등 남다른 연구실적을 보여왔다. 수상자에게는 기념패와 상금이 수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