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성모병원 조혈모세포이식 3500례 돌파
서울성모병원 조혈모세포이식 3500례 돌파
  • 이석영 기자 lsy@kma.org
  • 승인 2009.06.26 11:33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간 260례 시행...아시아 유일 대기록

▲최근 조혈모세포이식 3500례 성공을 돌파한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이 기념식을 가졌다.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조혈모세포이식센터(소장 민우성 교수)는 국내 최초로 조혈모세포이식 3500례를 넘어섰다고 26일 밝혔다.

지난 1983년 국내 최초로 동종 조혈모세포(골수) 이식에 성공한 가톨릭조혈모세포이식센터는 1999년에 1000례, 2003년 2000례, 2007년 3000례를 각각 성공한데 이어 26년 만인 올해 3500례 기록을 수립했다.

센터는 매년 260여건 이상의 조혈모세포이식을 실행하고 있는데 이는 국내 조혈모세포이식의 30%를 차지하는 건수다. 이중 난이도가 높은 동종(형제간, 비혈연간 포함)이식이 60%정도를 차지한다.

민우성 소장은 "중증질환 이식 비율이 미국 유수의 조혈모세포이식기관인 프레드 허친슨(Fred Hutchinson Cancer Research Center), 다나파버((Dana Farber Cancer Institute)에 버금갈 정도로 치료성적이 높다"며 "이번 3500례 돌파는 가톨릭조혈모세포이식의 세계적인 치료 수준을 다시 한 번 입증한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