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부과개원의협, 병원경영 심포지엄·현안대책 토의
피부과개원의협, 병원경영 심포지엄·현안대책 토의
  • 김영식 기자 kmatimes@kma.org
  • 승인 2000.02.24 00:00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피부과개원의협의회(회장 유태연)는 20일 제2회 피부과 병원경영 심포지엄을 인터콘티넨탈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고 개원의를 위한 실무강좌 및 의원 경영정략 등 의료현안에 대한 대책에 대해 토의했다.

피부과학회 후원으로 열린 심포지엄에서는 의약분업으로 인한 피부과의 특수성 확보, 제약사들의 전문약품에 대한 의료광고 대책, 피부관리사의 명칭 및 사용기구의 적법성 문제 등 의료 현안과 과제, 개원을 하면서 숙지해야 할 세무 및 의료보험 청구업무, 의료사고 대처문제와 열악한 의료환경하에서의 피부과영역의 나아갈 방향 등이 제시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