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방접종 대상 전염병 증가 추세
예방접종 대상 전염병 증가 추세
  • 송성철 기자 songster@kma.org
  • 승인 2008.07.31 1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두 전체 신고건수 절반 차지·유행성이하선염도 늘어
질병관리본부 '2007년 전염병 감시연보' 발간

수두와 유행성이하선염 등의 증가가 심상치 않다.

질병관리본부(이종구 본부장)가 지난 한 해 동안 전염병감시시스템을 통해 신고된 법정전염병 발생현황을 분석 정리한 <2007 전염병 감시연보>에 따르면 예방접종 대상 전염병이 급격히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전염병 발생율을 낮추기 위해서는 예방접종률을 높이기 위한 보건당국의 홍보와 함께 예방접종에 대한 국민의 인식이 개선돼야 할 것으로 지적됐다.

수두는 지난해 신고건수의 58%인 2만 284건이 발생했으며, 쯔쯔가무시증 6022건(17.2%), 유행성이하선염 4557건(13.0%), 말라리아 2227건(6.4%) 순이었다. 이 4종의 전염병은 전체 전염병 발생건수의 94.7%를 차지했다.

2007년 한 해 동안 급성전염병 환자발생 신고건수는 총 3만 4954건으로 파악됐다. 인구 10만 명당 발생률은 71.7명으로 2006년 48.1명에 비해 큰 폭으로 증가했다.

2006년에 비해 세균성이질 등 수인성질환과 쯔쯔가무시증 등 곤충매개전염병은 상대적으로 감소했으나, 수두·유행성이하선염 등 예방접종대상 전염병과 뎅기열 등 해외에서 유입되는 전염병은 크게 증가했다.

이번 연보에는 80여종의 법정전염병 중 결핵·한센병·후천성면역결핍증(AIDS) 등 만성전염병 3종과 실험실감시체계로 운영되는 17종의 병원체감시대상 지정전염병을 제외한 급성전염병 50종에 대한 환자발생 자료가 수록돼 있다.

전염병군별로는 세균성이질·장티푸스 등 수인성전염병을 비롯한 제 1군 전염병은 447건으로 2006년 대비 34.4% 감소했으며, 모기·진드기에 의한 곤충매개 질환인 쯔쯔가무시증·말라리아·신증후군출혈열 등의 제 3군 및 제 4군 전염병 역시 총 9408건으로 2006년에 비해 2.3%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반면 수두·유행성이하선염 등 예방접종 대상 전염병인 제 2군 전염병은 2만 5099건이 신고돼 2006년에 비해 무려 90.3%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질병관리본부는 과학적 감시체계 운용을 통한 이들 전염병 발생 통계에 대한 심층적인 분석과 함께 앞으로도 질병별 특성화된 예방 및 관리를 위해 과학적으로 전염병감시를 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2007년 전염병 감시연보는 질병관리본부 홈페이지 자료실(http://www.cdc.go.kr→주간건강과질병→법정전염병 감시연보)에서 살펴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