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 계원철박사 유품 기증
고 계원철박사 유품 기증
  • 김영숙 기자 kimys@kma.org
  • 승인 2000.02.17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나라 민항공의학의 개척자인 고(故) 계원철(桂元喆)박사의 유품과 서적 등 국내 항공의학분야의 귀중한 사료들이 고인의 뜻을 따라 12일 대한항공 항공보건의료원에 기증됐다.

기증된 고 계원철박사의 유품들은 개인소장품을 비롯 항공의학 연구에 대한 국제적 인증서들과 기념패들, 항공우주의학과 관련된 서적들을 포함한 300여점이다. 특히 서적들은 국내 몇 안되는 희소품들로 우리나라 민항공 의학의 발전과정을 유추해 볼 수 있는 귀한 사료의 가치를 지니고 있다.

이날 기증식에는 대한항공 심이택 사장과 고인의 유가족들, 이용호 항공보건의료원장 등 관련인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있었으며, 대한항공은 고인이 창사때 부터 투신하여 국내 항공의학분야를 연구해온 터전인 회사에 귀중한 유품을 기증한 뜻을 기려 김포본사 빌딩내에 있는 항공보건의료원에 전시공간을 마련, 보존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