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공의 복귀 촉구
전공의 복귀 촉구
  • 이석영 기자 dekard@kma.org
  • 승인 2000.11.07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톨릭중앙의료원은 6일 성명을 내고 전공의 복귀를 호소했다.
의료원은 "전공의가 선도한 투쟁에서 많은 것을 얻었으며, 아직 해결되지 않은 부분은 단기간의 투쟁을 통해 한꺼번에 모두 해결할 수는 없다"고 지적하고, 우선 병원에 복귀한 후 장기적 투쟁을 모색해야 한다고 밝혔다.

특히 참의료진료단 철수는 생명존중을 가장 중요시하는 교회 신앙에 비춰 도저히 용납될 수 없고 도덕적, 윤리적인 모든 책임이 전공의에게 전가될 것이므로 반드시 철회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의료원은 그동안 전공의를 보호하며 현 사태 해결을 위해 노력했으나 한계에 다달았다"며 "사태가 지속되면 진료시스템의 대폭적인 조정과 함께 병원의 생존을 위한 조치를 취할 수 밖에 없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