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병협, 새해 수가 계약 성사를 위해 최선
의.병협, 새해 수가 계약 성사를 위해 최선
  • 홍 kmatimes@kma.org
  • 승인 2004.12.16 13:29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제2차 의.병협 의료수가현실화특별위원회 회의 개최

의.병협 의료수가현실화특별위원회는 (공동위원장 : 의협 - 박효길 보험부협회장, 병협 - 이석현 보험위원장) 25일 제2차 회의를 개최하여 새해 수가 계약을 성사시키기 위한 구체적인 방안을 논의했다.

특별위원회는 이 날 회의를 통해 병협도 건강보험공단측과의 대화에 참여하기로 결정하고, 성실한 대화와 설득으로 의료수가 계약 성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또한 특별위원회는 기존에 수가협상 방식으로 제시된 SGR 방식은 '현재 정부에서 추진하고 있는 MRI, 노인성 질환, 신의료행위 급여 확대에 따른 급격한 진료비 증가를 반영하지 못한다' 고 지적하며 '결국 행위별 수가를 낮추는 결과를 가져와 의료의 질 저하를 초래하게 된다' 고 강조했다.

덧붙여 '현재 미국의 경우도 이러한 문제점 때문에 SGR방식으로 산출된 값을 제대로 수가인상에 반영하지 못하고 있다' 고 지적하며 '기존의 SGR방식을 수가결정에 반영해서는 안된다' 는 입장을 밝혔다.

나아가 특별위원회는 '2005년도 의료수가협상 협의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고 파행으로 운영될 경우 현행 국민건강보험제도 전반의 문제점을 홍보하여 국민들에게 적극 알릴 방침' 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