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효과적인 임상 도수치료 테크닉
[신간] 효과적인 임상 도수치료 테크닉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22.06.24 11:39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yriax 정형의학연구회·강준환 지음/메디안북 펴냄/12만원

지난 2015년 초판이 발간된 <효과적인 임상 도수치료 테크닉> 개정판이 출간됐다. 7년만이다. 초판은 시리악스 테크닉과 카이로프랙틱을 바탕으로 도수치료 저변 확대에 중점을 두고 멀리간과 맥킨지, 정골요법 등 공인된 도수치료를 소개했다. 

개정판에서는 저자들의 임상경험과 학문적 근거를 바탕으로 촉진학 이론, 악관절·늑골 도수치료 분야를 추가했다. 이와 함께 척추·사지 분야의 학문적 진전을 보강했으며, 연부조직 관련해서는 인체의 근막라인 이론에 맞춰 시퀀스를 정리했다.

이번 개정판에 보완된 부분을 살펴보면 먼저, 촉진 분야는 척추를 비롯 사지 전반의 동작 촉진을 구체적이고 세밀하게 기술하고 있다. 

악관절 분야는 교과서에서 쉽게 접할 수 없지만 임상 현장에서는 흔히 발견된다. 개정판은 악관절 평가 방법에 대해 상세하게 다루고, 그 문제점들에 대한 치료 방법을 구체적으로 소개한다.

늑골 분야는 호흡 장애 개선을 위해 빼놓을 수 없는 부분이다. 또 흉추에 문제가 있는 경우 우선적으로 살펴야 한다. 개정판은 늑골 병변 평가방법과 문제점, 치료법에 대해 구체적으로 설명하고 있다. 

모두 11장으로 엮어진 이 책은 ▲촉진 ▲후두골 ▲경추 ▲흉추 ▲요추 ▲골반과 천골 ▲상지 ▲하지 ▲악관절 ▲늑골 ▲연부조직 등에 대한 도수치료 테크닉을 상세하게 알려준다. 

강윤규 고려의대 교수(고려대안암병원 재활의학과)는 "이 책은 다양한 도수치료를 망라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임상에서 흔히 만날 수 있는 케이스와도 잘 연결하고 있다"라며 "근골격계 질환에 도수치료를 적용할 수 있게 하는 도수치료 사전 같은 책"이라고 설명했다. 

유승모 대하밸런스의학회장은 "도수치료는 비수술적 근골격계 통증에 탁월한 효과가 있다. 반드시 의료인들이 해야 하는 의료행위"라며 "좋은 교재를 만드는 것은 정말 어렵다. 오랫동안 도수치료 관련 좋은 교재를 기다려 왔는데 이제 만나게 됐다"라고 덧붙였다(☎ 02-732-498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