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펙수클루' 중남미 4개국 품목 허가 신청
대웅제약 '펙수클루' 중남미 4개국 품목 허가 신청
  • 고신정 기자 ksj8855@doctorsnews.co.kr
  • 승인 2022.05.23 16:21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멕시코∙칠레∙에콰도르∙페루에 품목허가 신청서 제출

대웅제약이 위식도역류질환 신약 '펙수클루(성분명 펙수프라잔)'의 중남미 시장 진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대웅제약은 지난 4월 이후 멕시코, 칠레, 에콰도르, 페루에 펙수클루 품목허가신청서(NDA)를 각각 제출했다고 5월 23일 밝혔다.

앞서 대웅제약은 지난해 말 브라질, 올해 초 필리핀과 인도네시아·태국에도 펙수클루 품목허가 신청을 낸 바 있다. 중남미 의약품 시장은 매년 꾸준한 성장을 바탕으로 글로벌 제약∙바이오 시장의 이머징 마켓으로 주목 받고 있다.

대웅제약은 펙수클루정을 연내에 한국 시장에 출시하는 한편, 해외 주요 국가에서의 발매 시점의 격차도 최소화한다는 계획이다. 

전승호 대웅제약 대표는 "지난해 12월 국내 허가 승인 이후 빠르게 아세안 국가 3개국, 중남미 국가 5개국에 추가로 허가 제출을 완료하고 안정적으로 글로벌 시장진출에 나서고 있다”며 “추가적인 해외국가 품목 허가 및 중국에서의 임상도 계획한 일정대로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펙수클루는 대웅제약이 자체 개발한 위식도역류질환 신약이다. 위벽에서 위산을 분비하는 양성자 펌프를 가역적으로 차단하는 기전의 P-CAB 제제로 지난해 12월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국내 허가를 취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