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55회 유한의학상 대상에 최의근 서울의대 교수 선정
제55회 유한의학상 대상에 최의근 서울의대 교수 선정
  • 이정환 기자 leejh91@doctorsnews.co.kr
  • 승인 2022.04.05 15:25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수상, 울산의대 김송철 교수·이형진 연세의대 임상조교수
(왼쪽부터) 최의근 교수, 김송철 교수, 이형진 임상조교수. ⓒ의협신문
(왼쪽부터) 최의근 교수, 김송철 교수, 이형진 임상조교수. ⓒ의협신문

서울특별시의사회는 '제55회 유한의학상' 대상 수상자로 최의근 교수(서울대학교 의과대학 내과학교실)를, 우수상에는 김송철 교수(울산의대 서울아산병원 외과학교실)와 이형진 임상조교수(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영상의학교실)를 선정했다.

유한의학상 심사위원회는 "내과계, 외과계, 기초의학 및 지원과 분야 등 각 과를 고려해 수상자를 선정했다"며 "앞으로도 의학발전의 연구에 노력하는 많은 분들이 유한의학상의 수상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최의근 교수는 'Lower risk of stroke after alcohol abstinence in patients with incident atrial fibrillation: a nationwide population-based cohort study' 논문, 김송철 교수는 'Tumour-derived Dilp8/INSL3 induces cancer anorexia by regulating feeding neuropeptides via Lgr3/8 in the brain' 논문, 이형진 임상조교수는 'Gadoxetic acid-enhanced MRI of macrotrabecular-massive hepatocellular carcinoma and its prognostic implications' 논문으로 상을 수상한다.

유한의학상은 국내의학자들의 높은 연구열 고취와 미래지향적 좌표를 마련하기 위해 1967년 제정됐다.

시상은 4월 15일 오후 7시, 서울 웨스틴 조선호텔 2층 바이올렛룸에서 있을 예정이며, 대상 수상자에게는 5000만원, 우수상 수상자에게는 각각 15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