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 손의 기도
네 손의 기도
  • 조동우 공보의 admin@doctorsnews.co.kr
  • 승인 2021.12.01 12:47
  • 댓글 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리카 2021-12-16 15:22:48
감동적입니다
마음이 따뜻해집니다
덕분에 눈을 씻었습니다
어쩜 군더더기 하나 없이 이렇게 잘 표현 하셨는지 감탄했습니다
선생님이 느끼신 감정을 읽는 저도 오롯이 느낄 수 있는 참 훌륭한 글솜씨 입니다
수상 축하드립니다

수산 2021-12-15 16:03:32
어디선가 이런 마음으로 환자들을 만나고 계실 의사 선생님을 떠올리니 따뜻해지네요.
"할머니, 제가 기도해드릴게요." 라는 용기 저도 언제가 내어볼 수 있기를 마음에 새겨봅니다.

용용 2021-12-13 22:14:09
너무 잘 읽었습니다!
훈훈한 외모만큼이나 훈훈한 이야기네요.

Agnes Kim 2021-12-13 21:35:50
잔잔한 감동으로
눈물 글썽이며 읽었습니다
의술에 앞서 인술에 뛰어난 의사가 되실것이라고 확신합니다
좋은 글 감사합니다

러닐 2021-12-09 10:30:56
글 잘 읽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