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정·조범주 한림의대 교수, 대한안과학회 '우수구연 학술상'
이민정·조범주 한림의대 교수, 대한안과학회 '우수구연 학술상'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21.12.01 12:49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민정 성심병원 안과 교수
이민정 성심병원 안과 교수
조범주 성심병원 안과 교수
조범주 성심병원 안과 교수

이민정·조범주 한림의대 교수(성심병원 안과)가 최근 열린 대한안과학회 학술대회에서 '우수구연 학술상'을 수상했다.

수상 주제는 '눈꺼풀의 양성 병변과 악성 병변의 감별 진단을 위한 딥러닝 모델 개발 및 진단능력 분석'이다. 

이민정 교수는 "이번 연구는 인공지능을 이용해 눈꺼풀 병변의 신속하고 효과적인 감별 진단을 가능하게 한 선도적 연구"라며 "향후 관련 연구를 지속하며 눈꺼풀 종양 환자의 정확한 조기 진단을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모델을 개발한 조범주 교수(인공지능센터장)는 "딥러닝 기법으로 눈꺼풀 사진을 학습한 인공지능 모델은 외관만으로 눈꺼풀 병변을 진단하는 데에 매우 효과적이다. 악성을 구별하는 성능은 사람과 비슷한 수준"이라며 "인공지능 기술력은 한림대의료원 인공지능센터의 인프라를 활용한 결과"라고 말했다.

성심병원 안과는 2021년도 의료데이터 중심병원 사업에 참여해 인공지능·빅데이터 분석을 위한 안과데이터 구축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