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툴리눔 톡신 전문 '휴온스바이오파마' 설립
보툴리눔 톡신 전문 '휴온스바이오파마' 설립
  • 최승원 기자 choisw@kma.org
  • 승인 2021.04.01 15:38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목 대표 "중국·유럽 진출 추진"
김영목 대표
김영목 대표

휴온스그룹이 보툴리눔 톡신을 중심으로 한 바이오 사업을 그룹의 미래 성장동력으로 키우기 위한 채비를 마쳤다.

휴온스그룹의 지주회사인 휴온스글로벌은 바이오사업 부문을 분할해 독립 법인인 (주)휴온스바이오파마를 설립했다고 1일 밝혔다.

휴온스바이오파마는 보툴리눔 톡신 임상 개발, 바이오 신약개발 사업 등을 맡아 ▲'휴톡스' 글로벌 진출 지원 ▲'리즈톡스' 적응증 확대 ▲내성 발현을 줄인 보툴리눔 톡신 'HU-045' 국내 임상 등을 추진한다.

에스테틱 분야의 바이오 신약 개발에도 매진한다.

김영목 휴온스바이오파마 대표도 선임됐다.

김영목 대표는 동국제약과 에이티젠(현 엔케이맥스), 안국약품 등 제약·바이오 기업을 두루 거쳐 휴온스그룹에 합류했다. 휴온스글로벌에서는 바이오본부장을 역임하며 리즈톡스(수출명: 휴톡스) 개발에 성공했다.

김영목 대표는 "휴온스바이오파마는 국내 시장 뿐 아니라 세계 시장에서도 기회를 만들겠다"며 "올해 중국 임상을 시작하고 유럽 등 글로벌 시장 진출을 본격적으로 추진해 휴온스그룹의 보툴리눔 톡신 사업이 한 차원 더 성장하는 원년으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