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향대천안병원, 중부권 예방접종센터 준비 만전
순천향대천안병원, 중부권 예방접종센터 준비 만전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21.02.25 13:44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종 모의훈련…3월 3일부터 화이자 백신 접종 전담
백신 이송·접종·아나필락시스 발생 등 대비상황 점검
순천향대천안병원은 24일 천안실내배드민턴장에 마련된 코로나19 중부권 예방접종센터에서 최종 모의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에는 양승조 충남도지사·전만권 천안시 부시장·이문수 순천향대천안병원장을 비롯 100여명의 중부권역 코로나19 방역 관계자들이 참여해 전 과정을 체험하며 개선점을 점검했다.
순천향대천안병원은 24일 천안실내배드민턴장에 마련된 코로나19 중부권 예방접종센터에서 최종 모의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에는 양승조 충남도지사·전만권 천안시 부시장·이문수 순천향대천안병원장을 비롯 100여명의 중부권역 코로나19 방역 관계자들이 참여해 전 과정을 체험하며 개선점을 점검했다.

코로나19 중부권역 예방접종센터를 운영하는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은 24일 최종 모의훈련을 갖고 예방접종을 위한 준비를 마쳤다. 

이번 훈련은 ▲백신이송 및 준비 ▲백신 접종 ▲아나필락시스 환자발생 및 이송 등 3개 과정을 중심으로 실제상황처럼 이뤄졌다.

양승조 충남도지사·전만권 천안시 부시장·이문수 순천향대천안병원장을 비롯 100여명의 중부권역 코로나19 방역 관계자들이 참여해 전 과정을 체험하며 개선점을 점검했다.

최종 모의훈련 결과 센터는 별다른 개선사항 없이 안전하고 원만한 접종준비를 잘 갖춘 것으로 평가됐다. 

이문수 병원장은 "백신 접종은 중부권 지역주민에게 행복한 삶을 돌려드리는 새로운 희망의 디딤돌로 생각한다"며 "타 접종기관의 모범이 되도록 센터운영과 접종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예방접종센터(천안시 실내배드민턴장)는 영하 70도 이하 초저온 냉동보관시설을 갖추고, 3월 3일부터 화이자 mRNA백신 접종을 전담한다. 

접종대상은 충남·충북·대전광역시·세종시 지역 코로나19 환자치료 담당 의료진이다.

예진·접종·이상반응 모니터링 등 모든 과정을 한 공간에서 수행하는 센터는 하루 최대 600명을 접종할 수 있다.

센터는 백신 접종 외에도 권역 내 자체접종의료기관에 대한 백신 소분 공급과 지자체 백신센터 교육도 담당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