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바이오사이언스, 2년 연속 '청년친화 강소기업'
일동바이오사이언스, 2년 연속 '청년친화 강소기업'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21.01.21 15:12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금·고용안정·워라밸 등 좋은 일자리 요건 갖춰 선정
청년 고용 확대·유연근무 장려·탄력적 휴가제도 운영
일동바이오사이언스가 21일 고용노동부와 한국고용정보원이 주관하는 '2021 청년친화 강소기업'에 선정됐다. 올해에는 ▲청년 고용 확대 및 안정 유지 ▲정시 출퇴근 및 유연 근무 장려 ▲탄력적인 휴가 제도 운영 등을 통해 근로 여건을 향상한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일동바이오사이언스가 21일 고용노동부와 한국고용정보원이 주관하는 '2021 청년친화 강소기업'에 선정됐다. 올해에는 ▲청년 고용 확대 및 안정 유지 ▲정시 출퇴근 및 유연 근무 장려 ▲탄력적인 휴가 제도 운영 등을 통해 근로 여건을 향상한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일동제약그룹 일동바이오사이언스가 21일 고용노동부와 한국고용정보원이 주관하는 '2021 청년친화 강소기업'에 선정됐다.

'청년친화 강소기업'이란 강소기업 중 ▲임금 ▲고용 안정 ▲일과 생활의 균형(워라밸) 등이 우수해 청년 근무 환경이 좋은 중소기업을 가리킨다. '강소기업'은 고용유지율과 신용평가등급이 높고, 3년 이내 산재 사망 발생이 없으며 임금 체불이 없는 우수한 중소기업을 말한다.

이번 평가에서 일동바이오사이언스는 각 세부평가 항목에서 우수한 점수를 얻으며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청년친화 강소기업에 올랐다.

회사 측은 특히 ▲청년 고용 확대 및 안정 유지 ▲정시 출퇴근 및 유연 근무 장려 ▲탄력적인 휴가 제도 운영 등을 통해 근로 여건을 향상한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또 합리적인 보상과 교육 및 연수 지원, 다양한 복지 제도 및 시설 운영 등을 통해 일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한 점을 인정받았다고 밝혔다.

일동바이오사이언스 관계자는 "구성원의 만족과 행복은 회사의 발전과 직결되는 중요한 요소"라며, "좋은 일터로 가꾸기 위한 노력과 함께 청년들을 위한 양질의 일자리 마련에도 관심을 기울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청년친화 강소기업에 지정되면 정부가 주관하는 중소기업 지원 사업 대상자 선정 시 우대를 비롯 재정 지원·금융 혜택 등이 주어진다.

일동바이오사이언스는 일동제약의 유산균 관련 원천기술 및 인프라를 바탕으로 지난 2016년 일동홀딩스의 계열사로 분할 설립한 건강기능식품 전문 기업이다. 일동제약은 물론 국내외 업체에 프로바이오틱스 원료를 공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