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사 안철수' 방호복 입고, 의협 의료지원단 합류!
'의사 안철수' 방호복 입고, 의협 의료지원단 합류!
  • 홍완기 기자 wangi0602@doctorsnews.co.kr
  • 승인 2021.01.15 16:34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서울시청 앞 선별진료소 의료지원
"겨울 한파 속 고생하는 동료들 감사…최선 다해달라" 격려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대한의사협회 재난의료지원팀 의사로 참여했다. (왼쪽사진, 왼쪽부터 박홍준 의협 공중보건의료지원단장,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오른쪽 사진,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방호복을 입고 있다.) ⓒ의협신문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대한의사협회 재난의료지원팀 의사로 참여했다. (왼쪽사진, 왼쪽부터 박홍준 의협 공중보건의료지원단장,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오른쪽 사진,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방호복을 입고 있다.) ⓒ의협신문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대한의사협회 재난의료지원팀 의사로 참여했다. 안철수 대표는 의사 출신으로, 코로나19 재난 지원 활동은 작년에 이어, 두 번째다.

의협은 15일 보도자료를 통해,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서울시청 선별진료소에서 공중보건의료지원단 자격으로 활동하게 됐다고 전했다.

의협 재난의료지원팀은 서울시청 선별진료소를 비롯해 각지의 생활치료센터, 남양주 현대병원, 평택 박애병원, 충북 음성소망병원 등 전국의 코로나19 의료현장에 의사 인력을 투입하고 있다.

안철수 대표는 15일 오전 10시경 시청 앞 선별진료소를 찾았다. 의협 재난의료지원팀 관계자들을 비롯해 의료진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이후 방호복을 갖춰 입고, 검체채취 등 의료지원 활동에 투입됐다.

안 대표는 "겨울 한파에 고생하는 의료진들을 보면서 의사인 제가 가만히 있을 수 없었다"며 "우리 의료진들 덕분에 그나마 제3차 유행이 주춤해지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많은 서울시민께서 자발적으로 검사에 임해, 숨은 확진자나 무증상 환자들을 상당수 발견했다. 더 이상의 감염 확산을 차단할 수 있었다"면서 "성숙한 시민의식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서울과 수도권 확산세가 하루속히 꺾이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홍준 의협 공중보건의료지원단장(의협 부회장·서울특별시의사회장)은 "방역의 최일선을 지키는 의료진들의 활동에 관심 갖고 찾아주셔서 감사하다"면서 "정치권에서 의료진들의 고충을 이해하고 배려하는 정책을 만들어주시기 바란다. 의협과 의료진은 코로나 종식의 그 날까지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