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대병원, 코로나 중증환자 전담치료병상 추가 확보
동아대병원, 코로나 중증환자 전담치료병상 추가 확보
  • 송성철 기자 medicalnews@hanmail.net
  • 승인 2021.01.12 13:37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사회 코로나19 위·중증 환자 치료...'중증응급진료센터' 지정
동아대병원 의료진들이 코로나19 중증환자 전담치료병상에서 환자를 보살피고 있다. [사진=동아대병원] ⓒ의협신문
동아대병원 의료진들이 코로나19 중증환자 전담치료병상에서 환자를 보살피고 있다. [사진=동아대병원] ⓒ의협신문

동아대학교병원이 12일 코로나 19 중증환자 전담치료병상 7병상을 추가로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확충한 전담치료병동은 200㎡ 면적에 감염내과 전문의 등 25명의 의료진이 가세했다. 

동아대병원은 앞서 중증치료병상 3병상을 확보, 지역 사립대병원중 가장 많은 10병상을 운영하면서 지역사회 코로나19 위·중증 환자 치료에 일익을 맡게 됐다.

동아대병원은 보건복지부와 부산광역시로부터 호흡기 환자를 병원 방문부터 입원까지 진료 전 과정에서 일반 환자와 분리해 진료하는 '코로나 19 국민안심병원'으로, 코로나 19 의심 중증 응급환자 등의 신속한 응급치료와 최적의 진료를 제공하는 '중증응급진료센터'로 지정됐다

동아대병원은 금곡동 인재개발원에서 발생한 지역내 접촉자 41명을 전담 진료했다. 이 전담 진료에는 30여명의 의료진이 자발적으로 지원, 2주 동안 24시간 접촉자들의 건강을 돌봤다.

안희배 동아대병원장은 "동아대병원은 지역의 대표 사립대학병원으로서 그동안 다양한 방법으로 코로나19 환자 치료를 위해 노력해 왔다"며 "이번 코로나 19 중증환자 전담치료병상 확충을 통하여 위·중증 환자 치료에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