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병우 교수, 대한고관절학회장 취임
민병우 교수, 대한고관절학회장 취임
  • 이정환 기자 leejh91@doctorsnews.co.kr
  • 승인 2021.01.11 16:42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병우 교수(동산병원 정형외과)
민병우 교수(동산병원 정형외과)

민병우 교수(동산병원 정형외과)가 지난해 12월 18일 서울 메이필드호텔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대한고관절학회 정기총회에서 제21대 신임 회장에 취임했다. 임기는 1년이다.

대한고관절학회는 1981년 고관절 연구회로 출발해, 현재 정형외과 관련 학회 중 가장 많은 회원이 가입되어 있는 학회다.

고관절(엉덩이 관절) 환자 및 고관절 골절 환자의 치료와 연구를 담당하며, 정형외과 분야에서 최대 학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민병우 교수는 "회장 자리를 맡게 되어 매우 영광이면서도 한편으론 어깨가 무겁다"며 "앞으로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향후 대량 감염병 사태에서의 학회 위상을 정립하고, 고령화시대에 기하급수적으로 늘고 있는 노인성 고관절 골절에 대해서도 학회 차원의 선도적 대응 및 가이드라인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민병우 교수는 계명대학교 동산병원장, 계명대학교 동산병원 노인골절센터장, 대한정형외과학회 이사, 대한골절학회 회장, 대한골연부조직 이식학회 회장, 대한골다공증학회 부회장 등을 역임했으며, 현재는 진료와 후학 양성을 위해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