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라맥스' 코로나19 치료제 필리핀 임상 승인
'피라맥스' 코로나19 치료제 필리핀 임상 승인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21.01.11 14:07
  • 댓글 44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풍제약, 한국·남아공 이어 3번째 글로벌 임상 진행
필리핀 임상 완료되면 식약처 긴급사용 승인 신청 계획

신풍제약은 최근 필리핀 식약처(FDA Philippines)로부터 코로나19 치료제로 개발 중인 항말라리아제 피라맥스(성분명 피로나리딘인산염·알테수네이트)의 임상 2/3상 시험을 승인 받아 대규모 임상연구를 개시한다고 밝혔다.

필리핀 임상은 경증·중등증·중증환자 402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치료제로서 피라맥스의 유효성과 안전성을 확인하며, 필리핀 국가지정병원 임상시험실시기관인 Philippine General Hospital을 중심으로 총 6개 병원에서 진행된다.

국내 및 남아프리카공화국 2상에 이어 3번째 글로벌 임상이다. 해당 임상에서는 먼저 2상 시험으로 20명 환자에서 질환의 중등도에 따른 피라맥스의 안전성과 유효성을 평가한 후, 적합 환자군 382명을 대상으로 무작위 배정, 암맹 3상시험을 진행한다.

신풍제약은 "국내 임상에서도 임상시험실시기관들이 추가되고 있으며, 남아공 임상시험도 순조롭게 진행 중"이라며 "필리핀 임상까지 완료하면 600명 이상의 환자에 대한 글로벌 임상결과를 확보하게 된다"고 밝혔다.

신풍제약은 이를 토대로 국내에서 최대한 빠르게 긴급사용 승인을 신청할 계획이다.

피라맥스는 국제학술지 <Trends in parasitology> 등이 코로나19 치료제 가능성에 대해 연구결과물을 게재하면서 관심이 높아지고 있으며, 영국 런던 세이트조지스의과대학 연구팀 등 연구자 주도 임상시험 지원도 활발히 논의 중이다.

해당 논문에서 산제프 크리슈나 교수는 "아직 피로나리딘·알테수네이트가 코로나19에 치료효과가 있다고 단정하기는 이르지만 실험실 연구 결과는 유망하다"며 "코로나19 치료기간을 앞당기고 생존율을 높이기 위해 임상시험을 빠르게 진행해야 한다"고 말했다.

신풍제약 관계자는 "피라맥스정은 신풍제약이 국내 제16호 신약으로 허가받아 글로벌 신약으로 소유권을 지니고 있으며, 앞으로 국내임상은 물론 해외임상에서도 박차를 가해 최대한 빠른 시일 안에 임상 결과를 확보하고, 유효하고 안전한 치료제 개발로 전 세계적인 위기 사항을 극복하는데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피라맥스 2021-01-11 18:33:25
20년 4월~9월말까지 국내 피라맥스 매출은 11억. 약 4만통이 팔렸고 2만명이상 복용했다는 이야기죠. 부작용 내용은 없고 코로나 19, 감기, 헤르패스 등등 효과를 봤다는 복용후기가 인터넷에 넘쳐나고... 의사 및 약사들 까지 구입을 한다는 기사까지 있네요.. 빨른 임상이 필요해 보입니다.

2021-01-11 19:17:09
셀트가 중증도 아니고, 경증인데,, 고가의 돈을 지불하고 90분 동안 주사를 맞을 사람이 있을까?
이런걸 밀고 있는 현정부.....
원래는 셀트는 중증용이라고 하다가, 어느새 경증으로 바뀌었을까??

바람 2021-01-11 16:17:34
이러다 국민들 다죽는다
정부는 하루 빨리 피라맥스 긴급승인 시켜라

비너스 2021-01-11 17:24:21
피라맥스뿐 빨리 승인 났으면 좋겠어요

그날1 2021-01-11 15:37:00
진작에 긴급승인 되었어야 할 약인데ᆢ그 기전을 알면 알수록 정말로 놀라운 약입니다ㆍ진카 ''피라맥스'' !! 해외에서도 국내에서도 빠른 긴급승인을 기원합니다ㆍ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