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 Esomeprazole 이중지연방출 '에소메졸디알'
첫 Esomeprazole 이중지연방출 '에소메졸디알'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21.01.11 13:03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미약품, MUST Polycap 특허기술 적용… 약효지속 시간 늘려
식사 관계없이 복용 위식도역류질환 치료제…야간산분비 개선

한미약품이 첫 Esomeprazole 이중지연방출 제형(Dual Delayed-Release) 미란성 역류식도염 치료제 '에소메졸디알서방캡슐' 20㎎·40㎎을 출시했다.

에소메졸디알서방캡슐은 식사와 관계없이 복용 가능한 에스오메프라졸마그네슘삼수화물 성분의 서방형 위식도역류질환 치료제로, MUST(Multiple Unit Spheroidal Tablet) polycap 특허 기술이 적용된 이중지연방출 제형을 통해 약효지속 시간을 개선했다.

특히 MUST Polycap 특허기술은 약물 중심부의 주성분을 장용코팅해 기존 보다 안정적인 제형의 생산과 정확한 용량 확보가 가능토록 한다. 약물 복용 후 주성분이 1차 0.5∼2시간, 2차 2∼4.5시간 내 각각 방출해 두번의 peak를 나타내도록 설계돼 지속 시간을 개선했다.

한미약품은 "위식도역류질환으로 진단받아 PPI(proton pump inhibitor)를 복용중인 환자의 40% 이상이 야간산분비(NAB·nocturnal acid breakthrough)를 호소하고 있는 점을 개선하기 위해 이중지연방출제형을 개발했다"고 설명했다.

에소메졸디알서방캡슐은 국내 미란성 역류식도염 환자를 대상으로 3상 임상시험을 진행했고, 투여 8주차에 약 98%의 치료율을 나타냈다. 책임 연구자인 정훈용 울산의대 교수(서울아산병원 소화기내과)는 "3상 임상을 통해 효과와 안전성을 확인한 에소메졸디알서방캡슐이 국내 의료진에게 좋은 치료 대안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미약품은 국내 첫 미국 FDA 승인과 USP 등재된 국내개발 PPI 중 처방금액 1위(2020년 1월~11월 UBIST 기준) 에소메졸캡슐(에스오메프라졸스트론튬사수화물)에 이중지연방출 제형의 에소메졸디알서방캡슐을 추가하면서 탄탄한 '에소메졸 패밀리' 라인을 구축했다.

한미약품 관계자는 "식사와 관계없이 복용 가능하면서, 야간산분비를 호소하는 환자의 치료 옵션을 확대해주고, 미란성 역류식도염 환자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시켜주는 등 다양한 처방 옵션과 편의성을 의료진에게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