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 기대와는 다른 한약의 진실
국민의 기대와는 다른 한약의 진실
  • KMA의협 한방대책특별위원회 admin@doctorsnews.co.kr
  • 승인 2021.01.10 17:55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방 바로알기(2)
KMA 의협 한방대책특별위원회

 

KMA의협 한방대책특별위원회ⓒ의협신문
KMA의협 한방대책특별위원회ⓒ의협신문

2016년 대한의사협회가 한국갤럽에 의뢰해 1014명의 국민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에서 86.5%가 한약이 검증 없이 사용되고 있다는 사실을 모르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약과 각각의 한약재들까지도 안전성과 유효성에 대한 검증이 없이 한의사들 각자의 마음대로 사용되고 있습니다. 눈에 넣고, 상처에 바르고, 폐에 흡입시키는 한약들과 주사기로 주사하는 약침까지도 마찬가지입니다.

정부의 한약 관리는 한약재의 잔류농약이나 중금속 등의 유해물질을 검사하는 수준에 그치며, 그마저도 기준치를 초과해 뒤늦게 회수조치가 내려지는 일이 다반사입니다. 

한의사들은 한방원리를 근거라고 효과를 주장하지만, 세계적으로도 한약이 엄밀한 대규모 임상시험에서 효과가 입증되어 권위 있는 학술지에 발표된 사례가 없습니다. 

한약은 건강에 유익하다는 근거는 희박하며 간, 신장, 폐 손상을 비롯한 여러 위험성을 내포하고 있음을 알아둘 필요가 있습니다. 


▶관련기사
국민 76% "모든 한약 안전성 검증받아야"

■ 칼럼이나 기고 내용은 <의협신문>의 편집 방침과 같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