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환원 나선 '씨젠'…'사랑의열매'에 30억원 기부
사회 환원 나선 '씨젠'…'사랑의열매'에 30억원 기부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20.12.31 16:46
  • 댓글 1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5월엔 취약가정 의료지원에 10억…"임직원 한마음 동참"
분자진단 전문기업 씨젠이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과 취약가정 지원을 위해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30억원을 기부했다. 천종윤 씨젠 대표(왼쪽)와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분자진단 전문기업 씨젠이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과 취약가정 지원을 위해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30억원을 기부했다. 천종윤 씨젠 대표(왼쪽)와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분자진단 전문기업 씨젠이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과 취약가정 지원을 위해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30억원을 기부했다고 30일 밝혔다.

30일 서울 중구 사랑의열매회관에서 진행된 기부금 전달식에는 씨젠 천종윤 대표이사와 김정용 CFO, 사랑의열매 예종석 회장·김연순 사무총장이 참여했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국민의 성금으로 마련된 재원을 효율적이고 공정하게 운용하기 위해 지난 1999년 3월 설립됐다. 

씨젠은 코로나19 재확산으로 피해를 입고 있는 소상공인과 취약가정을 지원하고, 코로나 전담병원에 의료장비를 지원을 통해 의료체계 시스템 붕괴 사전 방지에 도움이 되고자 이번 기부를 진행하게 됐다고 밝혔다. 씨젠은 지난 5월에도 코로나19 관련 취약가정의 의료지원을 위해 10억원을 기부했다.
 
천종윤 대표이사는 "지난 20년간 회사를 이끌어오면서 기업이란 사회에 기여할 수 있어야 한다고 생각했고, 특히 올해는 코로나로 전 세계가 어려운 가운데 신속한 진단 제품 공급이 우리가 할 수 있는 일이라 생각해 전체 임직원이 최선을 다했다"며 "더불어 이번 기회에 사회적 환원 차원에서 회사 임직원 모두가 한 마음으로 사랑의열매 기부에 동참했다"고 말했다.

예종석 사랑의열매 회장은 "코로나19 관련 뛰어난 진단키트로 방역에 공헌할 뿐만 아니라 기부에 참여해준 씨젠에 감사드린다"며 "씨젠의 소중한 기부금으로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을 지원하고 의료체계가 유지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씨젠은 독자적인 기술력을 바탕으로 호흡기질환·HPV·소화기질환·성감염질환 등 다양한 질환에 대한 분자진단 제품 약 150종을 보유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이번 코로나19 바이러스 발생 초기 20년간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신속히 진단키트를 공유해 한국뿐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에 기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지찬 2021-01-01 07:03:52
애국분자진단기업 씨젠을 응원합니다. 코로나가 종식되는 그날까지 많은 연구개발 부탁 드려요.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