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국약품-얼라이브코어, 심전도 기기 판매 협력
안국약품-얼라이브코어, 심전도 기기 판매 협력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20.11.19 1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I 기반 개인용 심전도기 '카디아모바일' 의원급 공략
세계 40개국 진출…심전도 누적 데이터 8000만개 보유
개인용 심전도기 '카디아모바일'.
개인용 심전도기 '카디아모바일'.

안국약품과 인공지능(AI) 기반 글로벌 디지털 헬스케어 기업 얼라이브코어코리아가 개인용 심전도 측정 의료기기 '카디아모바일'의 판매 협력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

이에따라 두 회사는 간헐적인 부정맥의 초기 증상자가 많은 1차 의료기관(의원급)을 중심으로 '카디아모바일' 판매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하고, 이를 위한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키로 했다.

얼라이브코어의 '카디아모바일'은 2012년 미국에서 첫 출시된 이후, FDA승인과 유럽 CE인증, 식품의약품안전처 의료기기 2등급 허가 등을 통해 우수성·편리성 등이 입증돼 최적의 개인용 모바일 심전도 관리 솔루션으로 주목받고 있다.

이미 전세계 40여개국에서 심전도(ECG)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으며, 전세계 100만명 이상의 이용자와 매월 200만개의 심전도 데이터를 꾸준히 축적해 현재 8000만개 이상의 심전도 데이터를 누적 보유하고 있다.

또 100여건에 달하는 학술자료 발표 및 임상결과를 바탕으로 전세계 주요 심장병·부정맥 전문의들이 인정하고 신뢰하는 개인용 심전도 측정기로 자리잡았다.
 
'카디아모바일'은 와이어나 패치가 없는 가벼운 휴대 스틱 타입 심전도기로, 양쪽 손가락을 올려 단 30초만에 심방세동·빈맥·서맥·정상리듬 측정 및 분석이 가능하다. 측정과 동시에 스마트폰 '카디아 앱(Kardia App)'에 정보가 전달되며 AI 기반 알고리즘을 통해 실시간으로 심전도 데이터를 분석, 이를 토대로 의사의 진단 자료로 활용될 수 있다. 또 이용자들은 해당 데이터를 자유롭게 저장·공유하고 출력해 꾸준하고 체계적인 심전도 관리가 가능하다.

어진 안국약품 대표이사는 "얼라이브코어의 우수한 제품과 안국약품의 영업 및 마케팅 경쟁력을 바탕으로 양사 모두 긍정적인 시너지를 낼 것"이라며 "이번 계약이 얼라이브코어와 지속적인 협력 관계로 발전시켜나가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주연 얼라이브코어코리아 대표이사 겸 아시아태평양 부사장은 "이번 안국약품과의 코프로모션을 통해 대한민국 내 환자 뿐 아니라 의료진에게 '카디아모바일'에 대한 신뢰를 구축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의료진을 통해 부정맥 환자 및 심방세동 유증상자에게 '카디아모바일'이 보급돼 심방세동을 사전에 스크리닝 하고, 부정맥을 진료를 하는데 도움이 되는 심전도 측정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얼라이브코어는 지난 6월 한국지사인 '얼라이브코어코리아(www.alivecor.kr)'를 설립하고 8월 1일부터 '카디아모바일'의 국내 공식 판매를 시작했다. 앞으로 얼라이브코어코리아는 '카디아모바일'을 비롯해 혁신적인 AI 알고리즘을 활용한 개인용 디바이스들을 지속적으로 국내에 출시, 더 많은 국내 환자들이 안정적이며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보다 정확하고 다양한 건강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