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써 3번째' 서울시의사회, 의협 회관신축기금 '쾌척'
'벌써 3번째' 서울시의사회, 의협 회관신축기금 '쾌척'
  • 홍완기 기자 wangi0602@doctorsnews.co.kr
  • 승인 2020.11.12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 2019년에 이어 2020년까지! '3년 연속' 기부
"작은 정성이 회관 신축 모금 운동 기폭제 되길"
서울시의사회 상임진들은12일 이촌동 대한의사협회 회관 신축 부지 현장을 방문, 의협회관 신축기금 1천만원을 전달했다. 신축기금 전달식에는 박홍준 위원장 외에 서울시의사회의 박명하 부회장, 전영미 부회장, 김성배 총무이사, 채설아 재무이사가 함께 했다. ⓒ의협신문
서울시의사회 상임진들은12일 이촌동 대한의사협회 회관 신축 부지 현장을 방문, 의협회관 신축기금 1천만원을 전달했다. 신축기금 전달식에는 박홍준 위원장 외에 서울시의사회의 박명하 부회장, 전영미 부회장, 김성배 총무이사, 채설아 재무이사가 함께 했다. ⓒ의협신문

벌써 3번째다. 서울특별시의사회 제34대 집행부가 지난 2018년과 2019년에 이어 올해에도 의협 회관신축기금 기부 소식을 알렸다.

이촌동 대한이사협회 회관이 용산구청의 철거허가 승인에 따라, 현재 철거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서울시의사회 상임 진들은 12일 이촌동 대한의사협회 회관 신축 부지 현장을 방문, 의협회관 신축기금 1천만원을 전달했다.

서울시의사회 34대 집행부는 상임진이 3차례 걸쳐 회관신축기금 2790만원을 모금했다. 2018년 12월 연수교육에서 124만 1000원, 2019년 2월 세미나에서 148만원, 8월 학술대회에서 121만원, 2019년 12월 학술대회에서 105만원의 모금액이 모였다.

이와 함께 지난 33대 서울시의사회가 기부한 5000만원까지 합하면 서울시의사회에서는 지금까지 총 8288만 1000원을 회관신축추진 기금으로 납부한 것으로 집계된다.

박명하 서울시의사회 총무부회장은 "불 꺼졌던 이촌동 의협 회관이 드디어 지난 10월 7일부터 철거에 들어가 매우 기쁘다"면서 "신축 작업도 순조롭게 진행돼 의료계 미래를 책임지는 의미 있는 공간으로 재탄생하길 기대한다. 서울시의사회 상임진들의작은 정성이 의협 회관 신축 모금 운동에 기폭제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홍준 의협 회관신축추진위원회 위원장(의협 부회장·서울특별시의사회장)은 "서울시의사회 상임진들이 솔선수범해서 3번째 모금까지 참여해 준 것에 대해 감동했다"면서 "2022년에 신축될 의협 회관은 단순한 건물이 아닌, 미래 의료계의 상징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