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협 정총]최대집 의협 회장 "정부, 의사국시 28일까지 해결" 최후 통첩
[의협 정총]최대집 의협 회장 "정부, 의사국시 28일까지 해결" 최후 통첩
  • 고신정 기자 ksj8855@doctorsnews.co.kr
  • 승인 2020.10.25 15:13
  • 댓글 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 가진 정부, 국시 문제 해결 안하면 29일부터 특단 조치" 경고
이철호 의장 "원인 제공 정부...무슨 자격으로 굴종 강요하나" 비판
25일 열린 대한의사협회 대의원회 총회에서 인사말을 하는 최대집 의협회장. 의협 대의원회는 당초 지난 4월 72차 정기대의원총회를 열 예정이었으나, 코로나 19 사태로 연기를 거듭하다 이날에서야 열렸다. ⓒ의협신문 송성철
25일 열린 대한의사협회 대의원회 총회에서 인사말을 하는 최대집 의협 회장. 의협 대의원회는 당초 지난 4월 72차 정기대의원총회를 열 예정이었으나, 코로나 19 사태로 연기를 거듭했다. ⓒ의협신문 송성철

최대집 대한의사협회장이 의사국시 정상화를 촉구하며 정부에 최후통첩을 보냈다.

"의대생 국가시험 문제의 공은 전적으로 정부에 있으며, 정부가 오는 28일까지 이 문제를 해결하지 않는다면 29일부터 특단의 조치에 들어갈 것"이라는 경고다. 

최대집 의협 회장은 25일 스위스그랜드호텔 서울에서 열린 '제72차 정기대의원총회'에서 인사말을 빌어 이같이 밝혔다.

"의료계가 코로나19로 사투를 벌이고 있는 상황에서 정부가 의대정원 확대 등 4대악 의료정책을 독단적으로 몰아붙이면서, 의사들은 코로나 전사에서 의료투사로 거듭날 수 밖에 없었다"고 지난 투쟁과정을 돌아본 최 회장은 "남은 6개월 임기동안 의정협의와 의사국시 문제 등 시급한 현안들을 해결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특히 최 회장은 의사국시 문제 해결을 강력 요구했다. 오는 28일을 데드라인으로 설정하며, 정부의 태도 변화를 강하게 압박했다. 

"의대생 국가시험 문제의 공은 전적으로 정부에 있다"고 밝힌 최 회장은 "오는 28일까지 정부가 이 문제를 확실히 해결하지 않는다면, 29일부터 특단의 조치를 강구할 것"이라고 밝혔다.

ⓒ의협신문
개회사 하는 이철호 의협 대의원회 의장 ⓒ의협신문 송성철 

의협 대의원회 또한 의사국시 정상화를, 의·당·정 합의이행의 전제가 될 의·정 신뢰회복의 바로미터로 보는 분위기다. 의사국시 파행 책임을 의대생들에 지우려는 정부에는 강한 비판의 목소리를 냈다. 

이철호 의협 대의원회 의장은 "합의문의 먹물이 채 마르기도 전에 정부와 거대 여당은 상호존중의 원칙을 도외시하고, 먹칠을 하려는 비상식적인 발언을 계속 쏟아내고 있다"며 "과연 합의 내용을 이행할 의지가 있는 것인지, 임시방편으로 의사들의 투쟁을 멈추고자 했던 것인지 따져 묻지 않을 수 없다"고 비판했다.

의대생 국시 문제와 관련해서는 한층 더 강한 목소리를 냈다. 

이 의장은 "국민들에게 무분별한 공공의대 설립과 무계획적인 의대정원증원 문제의 실상을 알린 것이 (의대생들의) 잘못이냐"며 "원인을 제공한 정부가 결자해지로 해결할 생각은 안하고, 여론몰이식으로 일반 죄인처럼 몰아붙이는 것이 과연 타당하다고 생각한 일인가. 진실을 호도하고 억지 부리는 정부가 무슨 책임을 묻는다고 굴종을 강요하느냐"고 따져물었다. 

"국민의 소중한 생명을 보호하려는 미래 의사들과 의대생들에게 피해를 주지 않도록 하는 것이 올바른 정책이고 품격있는 정부의 태도 아니겠느냐"고 짚은 이 의장은 "내년에 신규의사가 제대로 배출되지 못해서 오는 혼란과 국민 건강의 비상사태는 온전히 정부와 여당 책임이다. 정부와 여당은 더 이상의 궤변과 언론플레이를 당장 중지하고 책임지는 모습을 보여달라"고 촉구했다.  

ⓒ의협신문 송성철
10월 25일 열린 제72차 의협 정기대의원총회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 발열 체크, 문진표 작성을 비롯해 마스크와 칸막이를 한 채 총회를 진행했다.  ⓒ의협신문 송성철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아 2020-10-29 18:41:07
국시보게 해야하는건 맞는데 맨날 국시갖고 징징대니 내가봐도 내막모르는 국민들은 의료공백생겨도 의사탓이라 할듯 ㅡㅡ 대집이는 정부 엑스맨이 확실함

의사123 2020-10-27 09:21:18
인턴수급 안 될 거라고 똥줄 타는 노친네들은 파업때 손가락이나 쪽쪽 빨고 있지 않았던가?
대집아 넌 학생들한테 미안하지도 않냐. 믿고 나서라고 하더니 허접한 협상안에 사인하고, 당연히 문가들에게 통수맞고, 의정협의도 패싱당하면서 왜 가만 있냐? 호구야?

상왕 ?? 2020-10-26 10:23:02
누가 회장님한테 그러라고 시키던 가 ?

네가 혼자 다 말아먹고 이제와서 무슨 헛소리냐 ?

모든 직역의 합의하에 파업 종료했으면 이지경까지 오지도 않았을 거다.

나중에 관련 인물들 전부 계좌까지 전부 탈탈 털어 조사해 보고 싶다.

아이고 2020-10-25 23:00:46
진짜 그렇게 욕 쳐먹고도 또 저런 식으로 얘기하네
무슨 경고?
사람들이 다 욕하는 이유가 뭔데
니네가 뭐 그렇게 대단한 집단이라고 니들 맘대로 하려는거냐 라는거잖아ㅋㅋㅋㅋ
하긴 여태 그렇게 살았는데 어쩌겠냐

유지경성 2020-10-25 22:39:54
이번에는 확실하게 쟁취하세요 적극 지지하고 응원합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