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웰빙, 면역기능 증진 유산균 특허 등록
GC녹십자웰빙, 면역기능 증진 유산균 특허 등록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20.09.22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체 균주 'GCWB1176'…NK세포 활성화·면역세포 분화 증가 확인

GC녹십자웰빙이 자체 프로바이오틱스 균주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GC녹십자웰빙은 자사 프로바이오틱스 균주의 면역기능 증진 효과에 대한 국내 특허를 확보했다고 22일 밝혔다. 특허를 등록한 'GCWB1176'은 '락토코커스 락티스(Lactococcus lactis)' 유산균 조성물 계열로 국내 면역 증진 관련 특허는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 특허는 'GCWB1176'의 NK세포 활성화 및 면역세포 분화 증가, 대식세포 탐식능 증가 효과 등에 관한 내용이다.

GC녹십자웰빙 연구진이 인위적으로 면역을 억제시킨 동물모델에 'GCWB1176'을 섭취시킨 결과, 체중과 면역기관의 무게, 면역세포 증식률, 사이토카인 생성량, NK세포 활성이 정상군과 유사한 수준으로 증가했다.

사이토카인은 면역세포가 분비하는 물질로 면역 반응을 조절하는 주요 인자이며, NK세포는 암세포나 바이러스 감염세포 등의 비정상세포를 스스로 감지해 제거시키는 선천면역세포로 알려져 있다.

회사 측은 별도의 세포 실험에서는 'GCWB1176' 섭취군이 면역을 담당하는 대식세포의 식균 작용을 증가시키는 것을 확인했다고 덧붙였다. 대식세포는 침입한 외부 병원체 및 독성물질에 대한 포식작용을 통해 체내 면역 작용을 담당한다.

GC녹십자웰빙은 이번 특허를 활용한 유산균 전문 브랜드 '프로비던스(PROVIDENCE)'의 신제품을 연말에 출시할 계획이다. 프로비던스는 Probiotics(유산균)와 Evidence(증거)의 합성어로 '좋은 유산균이 내 몸에 남기는 좋은 증거'라는 의미를 담았으며, 현재까지 총 6종의 제품이 출시됐다.

GC녹십자웰빙 관계자는 "신장 기능 개선 특허를 보유한 'BP121'에 이어 이번 면역기능 증진 효과를 확인한 'GCWB1176'까지 자체 균주에 대한 기능적 효과 검증을 활발히 진행 중"이라고 말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락토코커스 락티스 GCWB1176 유산균의 사이클로포스포아마이드로 유도된 면역억제동물에서의 면역 조절 활성' 논문으로 SCIE급 국제 저널 <마이크로오거니즘(Microorganisms)> 8월호에 게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