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의·정 합의 환영...의사들에 고마운 마음"
문 대통령 "의·정 합의 환영...의사들에 고마운 마음"
  • 고신정 기자 ksj8855@doctorsnews.co.kr
  • 승인 2020.09.04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와대, 정부-의료계 합의 관련 대통령 메시지 발표
"의정 협의체 성과있게 운영...보건의료 발전 기회되길"
ⓒ의협신문
ⓒ의협신문

4일 의·정 합의 타결과 관련해, 문재인 대통령이 "매우 다행스럽게 생각하며 환영한다"는 공식 입장을 내놨다.

코로나가 안정화되면 합의에 따라 의정협의체를 성과 있게 운영해 보건의료체계를 한단계 발전시키는 기회로 삼자는 당부의 말과 함께다.

청와대 대변인은 4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정부와 의료계 합의 관련한 문재인 대통령의 메시지'를 전했다.

문 대통령은 "정부와 의료계가 우여곡절 끝에 최종 합의에 이르렀다"고 환기하고 "집단 휴진이 장기화되며 국민들의 걱정이 컸을 텐데 매우 다행스럽게 생각하며 환영한다. 이제 정부와 의료계가 코로나의 엄중한 상황을 극복하는데 힘을 모아 나가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지금까지 의사들의 헌신과 노고가 있었기에 국민들의 생명과 건강을 보호하며 K-방역이 성공할 수 있었다"고 밝힌 문 대통령은 "최일선에서 의료현장을 지키는 의사분들께 고마운 마음을 거듭 전한다. 정부도 총력 대응 체제로 코로나 극복에 매진하겠다"고 덧붙였다.

의·정 합의의 성실한 이행도 주문했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가 안정화되면 합의에 따라 의정협의체가 성과 있게 운영되길 바란다"며 "우리 보건의료 체계를 한 단계 발전시키는 기회가 되었으면 한다. 허심탄회하게 대화하고 국회와도 협력하며 지혜를 모아 나가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또 "'비 온 뒤에 땅이 굳는다'는 말이 있듯이 현재의 진통이 더 나은 미래로 가는 밑거름이 되었으면 한다"며 "정부는 더 낮은 자세로 소통하며 의료격차 해소 등 의료의 공공성 강화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경주하겠다"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